아이폰 6의 국내 출시 일이 얼마 남지 안았습니다.  이달 말에 LG U+의 아이폰 6 개통 행사에 초대도 되어있고, 전에도 말씀 드린 것 처럼 이번에는 LG U+에서 아이폰 6를 가입을 하려고 하고 있습니다.

   

현재 단통 법으로 조금 시끌시끌합니다. 하지만 저는 스마트폰을 쓰면서, 기기 구입 시점 때문에 가격인하의 혜택을 거의 받지 못하고 있었기 때문에 단통 법에 대해서 불만은 적다고 할 수 있습니다.


아이폰 6를 구매하려고 하고 있지만, 작년에 아이폰 5S는 101만원을 주고 구매를 했습니다. 

 

   

   

"누구는 100만원 누구는 30만원"에서 항상 100만원에 사게 되는 10%의 사람입니다. 가격 혜택 거의 없는 예약 구매자나 직구 매를 하기 때문이지요

   

IT 블로그를 운영과 모바일 오피스 등 다양한 업무 때문에 통신비 또한 최대치로 쓰고 있습니다. 제 명으로 내는 통신 비만 50만원 정도 쓰는 것 같습니다. 물론 인터넷과 U+ TV G의 유료 서비스(주로 VOD 월 정액)등의 포함된 금액입니다.

   

 

   

   

요금은 내고 있는 서비스

1. SKT

주로 스마트 폰 입니다. 제명의의 스마트 폰 4대가 있는데 제가 2대 아내와 조카가 쓰고 있습니다. 다음 식구들의 스마트폰이 별도로 4대가 있습니다. 아이들과 부모님이지요!

   

덕분에 국내에서 가장 빨랐던 SK 브로드 밴드의 인터넷을 무료로 쓰고 있습니다. 채감으로 가장 빠른 인터넷입니다.

   

2. LG U+

인터넷과 TV 2대, 집전화 2대를 쓰고 있습니다. 조촐한 구성이지만 통신비는 7만원 정도 나가고 있습니다. 메인 서비스 보다는 부가 서비스를 많이 쓰기 때문입니다. 아이폰 6를 유플러스로 가입을 한다면 15만원 정도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물론 8,800원이 할인된 가격이라고 합니다. 

  


딸아이들의 책상입니다(청소를 시키고 청소 전을 찍어 놓은 것입니다). ㅠ.ㅠ 저 이외에도 시스템상 통신 과소비를 하는 집이기 때문에 인터넷 라인 하나로는 감당이 되지 않습니다.

 

3. KT

에그와 숙소에서 KT를 쓰고 있습니다.

   

그렇다 보니 상당한 비용을 통신비로 쓰고 있습니다. 헤비유저라고 해도 지불하는 비용 또한 헤비 하게 지불 하고 있습니다.

   

현재의 계획은 10월 말에 아이폰 6을 LG U+를 통하여 가입을 하려고 합니다. 더구나 고맙게도 아이폰 6 국내 출시 행사에 초대까지 받아놓은 상황입니다. 조그마한 바램이 있다면 최대한 좋은 조건으로 구매를 할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제목에도 말씀 드렸지만 특이하게 단통 법의 혜택을 제일 잘 받는 사람 중에 하나입니다. 최신 기종의 스마트폰을 최고 요금제로 쓰고 있는 사람입니다. 이런 포스팅을 하는 이유는 그동안 항상 제일 비싼 가격대의 핸드폰이나 아이폰을 구매했었기 때문에 혜택이라는 표현을 한 것입니다. 


우수 고객을 외면하는 단통법


단통법의 문제점은 오랜 동안 잘 쓰는 사람에 대한 혜택이 없다는 것입니다. 저는 꼬박꼬박 수 십만원 대의 금액을 지불하면서 인터넷이나 데이터 통신을 이용합니다. 스파트폰 할인은 사실 그리 바라지도 않습니다. 집안에 최고 8만원 요금제를 쓰는 사람이 3명이 있다는 것고 전부 제 명의로 되어 있습니다. 


매 년 신규로 아이 폰을 구매를 합니다. 이 정도는 IT 블로거로서 어느 정도 감당이 되는 것이라고 봅니다. 결국 혜택이 늘어났다고 하지만 폰의 가격을 낮추는 것도 좋지만 통신비는 전혀 변동이 없습니다. 

 

일단 단통 법으로 스마트폰을 구매하시는 분들에게 손해가 없었어 면 하는 바램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천추

IT 이야기를 중심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