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총 방문자 : 47,167,640, 금일 방문자 : 2,479
dawnmart@naver.com
  • "27인치 모니터+노트북 듀얼모니터는 업무에 최적화된"큐닉스 QHD나노 IPS 모니터 후기
    리뷰/IT 리뷰 2022. 10. 1. 21:39
     

    안녕하세요 IT 블로거 천추의 티스토리 블로그입니다.

    처음으로 27인치 모니터를 샀을 때는 1920*1080 픽셀의 Full HD 제품이었습니다. 그러다가 27인치 QHD(2560*1440)의 고해상도 모니터가 나오면서 업무에 고해상도 모니터를 쓰기 시작하면서 업무 효율이 상당히 올라갔습니다. 

    지금이야 4K나 5K 등의 모니터도 나오고 엄청 고가이지는 하지만 8K 모니터도 나오고 있습니다. 하지만, 일반적인 디자인 작업이나 업무를 할 때 최적화된 규격은 27인치에 QHD 급 제품이 가장 적합하다고 생각합니다.

    이번 포스팅은 큐닉스 QHD 나노 IPS 패널을 사용한 27인치 모니터에 대한 소개를 해드리려고 합니다.

    QHD는 Quad-HD의 줄임말로 1440p라고 많이 알고 있는 해상도입니다. QHD는 2560*1440 해상도를 말하며, 가로 2560개 세로 1440개의 픽셀을 가진 고해상도 모니터라고 할 수 있습니다. 최근에는 가격이 많이 내려갔지만, 제가 처음 QHD 모니터를 구매했을 때는137만원의 고가의 제품이었습니다.

    오늘 소개하는 큐닉스의 QHD나노 IPS 27인치 모니터는 가격대가 40만 원대 초반으로 큐닉스 공식 스토어에서 공식 가격이 409000원으로 나와있습니다.

    전체적으로 스티로폼으로 디스플레이를 보호하고 거치대를 부품으로 배치를 했습니다.

    오랜만에 27인치 모니터를 개봉해 보는 것 같습니다. 깔끔한 디자인에 붉은 로고가 매우 눈에 띠는 것 같습니다.

    거치대에서 엘리베이션이나 피봇을 지원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기본 구경의 배사홀이 있으니 모니터암을 이용한 설치도 고려해볼만 합니다.

    각도 조절이 되기 때문에 원하는 각도에 맞추어서 모니터를 설정할 수 있습니다.

    27인치라 책상에 꽉차는 것 같습니다.

    특히 정식 모델명인 QHD27L REAL165 NANO-IPS모니터는 LG Nano IPS 패널을 탑재하여 뛰어난 색 재현율을 구현합니다.

    LG Nnano-IPS 패널은 나노미터 크기의 미세 입자를 이용하여 색을 보다 정교하게 표현해내며, 1ms의 응답속도와 165Hz의 주사율을 바탕으로 강력한 게이밍 퍼포먼스를 보여주는 제품입니다.

    나노픽셀 단위에서 색상을 정확하게 구현하기 때문에 디자인 작업을 하는 사람에게 추천하는 모니터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디자인 모니터라고 해야하지만, 디자인 회사들의 디바이스에 대한 인식이 낮아서 디바이스에 투자를 많이 하는 게이머를 타깃으로 하는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나노 IPS는 정확한 색구현 때문에 디자인 작업 같은 생산적인 업무에 더 어울리는 제품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특히 IPS 패널의 장점인 178°넓은 시야각은 작업에 대한 회의를 할 때 모니터를 돌리지 않고 디자이너 옆에서 확인을 할 수 있어서 디자인 작업에는 필수입니다.

    실제 포토샵 작업을 할 때 화면입니다. 최근에는 상하로 배치를 많이 하고 있습니다.

    넷플릭스에서 최근 가장 핫한 오징어게임을 큐닉스 QHD나노 IPS 모니터로 봤는데, 165HZ의 주사율은 잔상없이 동영상 제생을 해주기 때문에 사진을 보시면, 사진으로 찍힌 영상도 정말 깔끔하게 잔상없이 찍힌것을 확인 할 수 있습니다. 

    또한 나이트비전 기능이 지원되는데, 나이트 비젼은 모니터에 재생 되어지는 영상을 실시간으로 분석하여 암부의 밝기를 조절하여 밝은 화면은 대비를 높여 더 선명하게, 어두운 화면은 밝게 조절해 게임중 시인성을 높여준다고 합니다. 40만 원 초반의 제품으로 이정도 성능을 낼 수 있는 모니터는 그리 많지 않은 것 같습니다. LG 나노 IPS 패널을 사용했기 때문에 안정성도 높고 만족도도 높은 것 같습니다.

     

    댓글 0

Designed by 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