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 6 플러스 "프리즘 케이스" 리뷰

   

아이폰 6플러스 케이스를 지원 받아서 포스팅을 하고 있습니다. 포스팅의 의뢰를 받았을 때 전혀 고민하지 하지 않고 바로 수락을 했습니다. 

 


결국 리뷰의 욕심 이외에도 필요성이 있었다고 생각을 합니다. 일단 개인적으로 검색으로 한번 본적이 있는 상품이기 때문에 더욱 관심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타거스(www.targus.com)

아이폰 6플러스 프리즘 케이스

   



'프리즘(Prism) 케이스'는 스탠드, 그립감, 제품 보호 기능을 한번에 해결한 케이스 같습니다. 일단 손에 딱 붙지만 왠지 불안했던 그립감은 해결이 되었습니다. 

   

아이폰 6플러스 케이스 제품 특징 아이폰 6플러스 케이스인 프리즘 케이스는 제품 뒷면에 부착된 가죽 소재의 핸드 스트랩을 이용해 아이폰을 편하게 들고 컨텐츠 및 동영상을 볼 수 있습니다.


 


 제품 뒷면에 부착된 가죽 소재의 핸드 스트랩입니다. 스텐트로도 쓸 수 있고 자석으로 고정이 되기 때문에 스텐드로 쓸 수 있습니다. 


핸드 스트랩을 이용하여 가로로 세워 보았습니다. 


아이폰 6플러스의 거치대로도 손색이 없습니다. 

  

아이폰 6 플러스의 케이스로 장점

자체 스텐드 기능은 매우 장점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스텐드를 겸하는 케이스이기 때문에 아이폰 6플러스의 용도가 패블릿으로 확장되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최근 아이폰 6플러스를 쓰면 쓸 수록 느끼는 생각 "아이패드"의 팀킬(TEAM KILL)이라는 느낌입니다. 그동안 최고의 효용과 가성비를 자랑하는 아이패드 미니의 사용빈도가 거의 없어 졌습니다. 


거기에 스텐드 기능이 가능한 케이스로 무장한 아이폰 6플러스에 점점 더 밀리고 있습니다. 



- 본 컨텐츠는 타거스(www.targus.com)로 부터 제품을 무상으로 제공 받아 작성하였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천추

IT 이야기를 중심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