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패드 에어와 아이패드 4의 비교가 반응이 좋아서 이번에는 아이패드 미니와 아이패드 에어의 리뷰를 하려고 합니다.

   

아이패드 에어의 만족도는 상당히 높습니다. 최근에는 남서울대학교 학내 벤처로 창업한 마케팅 기업인 BC COM이 왕성하게 돌아가면서(내년 전반기 물량을 이미 확보)개인 블로그의 포스팅에 시간을 쓰기가 어렵습니다.

   



   

이번 주에는 정말 없는 시간을 쪼개서 포스팅을 하고 있습니다.

   

오늘도 고객의 블로그 2개를 코딩 하여야 하고 불량 블로그가 되어버린 "맑은 숲 네트워크 천안과 청주 점"에 대한 블로그 재활성화 작업을 해야 하기 때문에 결국 아이패드 에어로 짬짬이 포스팅을 위한 글 감을 쓰고 있습니다. 덕분에 포스팅을 하는 데는 무리가 없어 보입니다.

   


   

   

아이패드 에어는 아이패드 이전 세대들 보다는 사용하기가 정말 편리합니다.

   

가볍고 손안에 들어오는 디자인의 아이패드 에어를 쓰면서 그럼 더 적은 아이패드 미니2를 쓰면 어떨까 하는 의문이 들어서 일단 구매 대상이 되지 않은 아이패드 미니를 오늘 사버렸습니다.

   

써보고 아내에게 주거나 아니면 제가 쓸 수도 있습니다.

   

아이패드 에어에 관하여서는 어제 포스팅을 했습니다. 정리하자면 업무용으로 사용이 가능할 만큼 편리해졌다는 점입니다.

   

레티나로 돌아온 아이패드 미니

   

아이패드 미니2의 경우 디자인이 바뀌지 않고 그대로 나왔습니다. 일단 판매처에서도 아이패드 에어 비하여 상당히 선전(?) 하는 것 같습니다


레티나 디스플레이의 위력은 역시 아이패드미니에서도 역시 빛을 바랩니다. 가벼운 무게와 선명한 화면은 아이패드 미니와 아이패드 미니2를 구분하는 특징일 것입니다. 아이패드 미니 2세대는 100% 엔터테인먼트 장비로 설정을 하려고 합니다.

   



   



   

물론 iWorks 의 기본 프로그램은 사용할 것 같지만 가급적 업무와는 별개로 사용해보려고 합니다.

   

아이패드 에어 아이패드 미니2 비교

   

일단 그립감은 아이패드 에어가 저에게는 딱입니다. 아이패드 미니의 경우 일단 너무 사이즈가 적습니다. 특히 너무 적은 사이즈 역시 편안한 글립감을 주지는 못하는 것 같습니다. 업무용은 역시 아이패드 에어가 낳은 것 같습니다.

   




아이패드 미니 2의 장점

   

작고 가볍다는 장점은 있습니다. 작지만 높은 화소 수의 아이패드 미니는 웹 페이지를 볼 때도 큰 문제는 없지만, 세로모드에서는 화면의 사이즈 때문에 자연스럽게 가로로 쓰게 됩니다.

   

역시 레티나 디스플레이는 아이패드 미니의 활용도를 높입니다. 저는 wi-fi 버전을 선호합니다. 5년 이상 쓰고 있는 와이브로는 50기가에 무약정13,500원이라서 그냥 전부 WI-FI 모델입니다.

   

아이패드 에어의 장점

   

이제까지 나온 아이패드의 장점을 모두 넣은 상품입니다. 개인적으로 상당수의 유료어플을 쓰고 있습니다. 3년 정도 아이패드 앱에 대한 포스팅을 한 것을 감안하면, 어느 정도 예견된 상황입니다.

  


Chunchu's Tip

업무용의 경우 아이패드 에어를 멀티미디어용이라면 아이패드 미니를 추천합니다.  제 딸은 큰화면이 좋다고 하지만 레티나에서는 그 의미가 약간 줄어듭니다.



아이패드 미니2의 단점

   

역시 적은 모니터 사이즈는 레티나 디스플레이로도 100% 살릴 수 없습니다. 물론 저는 그 동안 눈을 너무 혹사를 하여 노안이 온 상황이기 때문에 세로모드에서는 작아서 잘 안보입니다. 40대 이상의 분들에게는 아이패드 에어를 권해드립니다.


아이패드 에어와 아이패드 미니의 주관적 선택 기준





개인적으로는 업무용으로 많이 쓴다면 아이패드 에어를 멀티미디어 용도로는 아이패드 미니 2를 권합니다.


아이패드 에어의 단점

   

물론 동영상의 경우 조금이라도 큰 화면에서 보는 것이 유리할 수 도 있습니다. 하지만 주로 사용하는 시간이 출퇴근인 경우 아이패드 미니가 답일 수도 있습니다.


더 가벼운 경쟁상품이 있고 13인치의 아이패드가 나온다면 양쪽으로 끼인 상품이 될 수도 있습니다. 



* iPad Mini2는 아이패드 에어와 비교를 위해서 써보는 것이 좋을 것 같아서 구매를 한 제품입니다. 다행이 아내가 아이패드 미니2에 대하여서는 만족을 하는 편이이라서 아내의 크리스마스 선물로 주려고 합니다. ㅋㅋ




아이패드 에어 후기 (iPad air Review) 더 가볍게, 더 작게! 사용 감은 최대로

iPad air와 iPad 4 비교

원노트 강좌 [9] 원노트와 블로그

잘못 구입한 아이폰이나 아이패드 어플 환불 받는법

아이폰5 공기계 유심 구입 개통기

JOT SCRIPT EVERNOTE EDITION STYLUS 구매하다!

맥앱으로 들어온 스카이 드라이브 - 이제는 맥에서 공유도 스카이드라이브


블로그 이미지

천추

IT 이야기를 중심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이패드 에어를 쓰면서 일단 컴퓨팅에 다시 한번 변화가 예상됩니다. 아이패드가 손안에서 무슨 일이든 가능해 졌다는 것입니다.

 

오늘은 서일대학교 마케팅 제안서를 만드느라 정신없이 보내다 보니 어제 쓴 글이 다음 pick에 올라 있었습니다. 본편을 쓰기 전에 쓴 서편이 주제별 추천 글로 잘나가 버려서 두 번째 글쓰기에 부담이 됩니다.


"아이패드4나 아이폰 5S의 리뷰에는 고민을 하다 샀다!" 등으로 사실상 필요하지 않거나 고민을 하다가 구매를 했습니다.


하지만 이번 아이패드 에어는 친구를 꼬시어(?) 함께 줄서기 구매를 할 정도로 관심을 두고 있었습니다. 아이패드의 레티나 도입 이후 최고의 이슈라고 보기 때문입니다.


 

아이패드 에어 후기 (iPad air Review) 더 가볍게 더 작게! 사용 감은 최대로

 

   

   

아이패드 에어 보조 장치에서 메인 장치로!

 

이전까지는 불가능(?)했던 일들 아니 매우 불편 했던 일들 이제는 편해지기 시작되었습니다. 별 불편 없이 블로그 포스팅용 글 작업이 가능합니다.

   

* 아이패드를 몇 년 째 쓰는데, 자음을 쉬프트를 눌러서 쌍 자음을 만들면 볼드 체가 되는 것을 처음 알았습니다..

   

 

물론 불편 없는 포스팅으 조건이라면 아이패드 미니도 가능 할 것이지만, 아이패드 화면 사이즈라는 것입니다. 아이패드 3가 레티나를 도입하면서 큰 화면에 대한 갈망은 90%정도는 해소했고 이번 에어의 사이즈와 무게는 실용성이 더욱 좋아졌습니다.

   

 어제도 제안서 작업을 하다가 잠시, 아이패드 에어로 블로그 글을 작업을 하고 이 글의 초안을 잡았습니다.

   

 

아이패드 에어 후기 (iPad air Review) 더 가볍게 더 작게! 사용 감은 최대로아이패드 4

 

아이패드 에어 이전 버전들 쥔 상태에서 편하게 글쓰기는 어렵습니다. 물론 화상 키보드 분리기능이 있지만 그래도 조금 불편했습니다. 특히 무게 때문에 장시간 작업이 불편했습니다.

   

 

아이패드 에어 후기 (iPad air Review) 더 가볍게 더 작게! 사용 감은 최대로아이패드 에어를 들고 있는 제 조카입니다. 대학 때문에 중국에서 들어와서 제 아이폰5 및 아이패드 4 등을 갈취(?) 해간 장본인입니다.

 

단지 폭의 사이즈와 무게를 줄인 것으로 효용이 엄청나게 올라갑니다. 사실 키보드를 이용하여 글을 쓰는 것도 재미있지만, 아이패드의 화상 키보드로 글을 쓰는 것도 매우 재미가 있습니다.

   

오늘은 아이패드 에어에서패드에서 첫 프리징 현상이 발생했습니다.

   

원인은 블루투스 키보드를 연결하면서, 블루투스 스피커를 함께 페어링을 하던 중 발생했습니다.

   

프리징 해결 방법 상단 전워 스위치를 길게 5~10정도 누르고 있으면 해결이 됩니다. 아이패드를 쓴 뒤 처음으로 프리징을 보았습니다. 아이폰 3GS 이후 처음이었습니다.

 

꺼지기 직전에 아이패드도 블루스크린이 아주 잠시 떴습니다.

   

   

많은 분들이 아이패드 에어에 관심을 가지고 계신 것 같습니다. 오늘에야 제대로 사용을 하고 정식 사용기를 올리려고 하는데, 조금 머슥해지고 있습니다.

   

더욱 강력해진 세로모드 : 아이패드는 세로로 쓰는 것입니다!

 

이제는 가로 모드로 쓸 일이 점점 줄어들게 되었습니다. 얼마 전 구매한 아이폰5s의 HiRise 스텐드를 꾀 차고 자리를 잡고 있습니다.

   

제 경우는 이전에도 가로 모드를 거의 쓰지 않았습니다. 아이패드 에어부터는 더욱 세로모드만 쓸 거 같습니다.

   

이번 아이패드 에어는 어마어마한 사은품 덕분에 리뷰 거리가 상당히 많이 생겼습니다.

   

눈에 거슬리는 한글 각인의 로지텍 키보드를 성능 때문에 쓰는 것하며, 로지텍은 키보드 마우스 이외에 아이패드 케이스는 만들지 말았으면 하는 것, 아이들을 위해 구매한 로지텍 키보드 마우스 새트 등 로지텍 리뷰가 몇 건 몰아서 나올 것 같습니다.

 

 

아이패드의 강제 종료는 거의 기억에 없습니다. 




iPad air와 iPad 4 비교

원노트 강좌 [9] 원노트와 블로그

잘못 구입한 아이폰이나 아이패드 어플 환불 받는법

아이폰5 공기계 유심 구입 개통기

JOT SCRIPT EVERNOTE EDITION STYLUS 구매하다!

맥앱으로 들어온 스카이 드라이브 - 이제는 맥에서 공유도 스카이드라이브

타임 캡슐 외부 접속 - 외부 접속사용기

지금은 티스토리 블로그 디자인 작업 중



블로그 이미지

천추

IT 이야기를 중심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