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윈도 앱'에 해당되는 글 2건

에버노트는 최근에는 서피스 때문에 사용비도가 높아진 프로그램입니다. 원노트와 애플의 메모 프로그램을 기본으로 사용하다 보니 한동안 에버노트를 쓰지 않았습니다.

 

서피스 필수 윈도 앱 "에버노트"


하지만 최근 서피스 RT나 서피스 PRO를 출장용으로 들고 다니면서는 적인 메모를 할 때 다시 에버 노트를 사용하게 되었습니다. 이유는 윈도 앱 중에는 에버노트 앱이 있기 때문입니다.

   

사용도가 약간 줄어 들었다고는 하여도 역시 에버노트는 막강한 기능의 노트 어플 임에는 틀림이 없습니다.

   

오늘은 윈도 앱 으로의 에버노트를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 에버노트의 경우는 스마트폰은 물론 윈도, 맥 OSX, 태블릿 용등 다양한 기기에서 쓸 수 있는 어플을 보급하기 때문에 다양한 기기를 쓰신다면 최고의 문서 공유 도구입니다.

   



   

서피스 RT에 에버노트 앱을 설치하였습니다. 아무래도 간단한 업무회의의 경우 조금 무거운 원노트를 쓰기에는 부담이 되기 때문입니다. 또한 글 감 위주로 정리되는 원노트에 업무 메모 카테고리를 만들어 관리하는 것도 조금은 부담이 되기 때문에 에버노트를 쓰고 있습니다.

   

의외로 평점이 낮습니다.

   

일단 다른 기기에 비하여서는 상당히 느린 느낌이 들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아이폰, 아이패드, 갤럭시 탭, 등에서 쓸 때 보다는 시작이 조금 느린 느낌이 들고 화면간의 전환도 조금 아쉬운 것이 사실입니다.

   


잘 쓰지 않는다고 하여도 280개가 넘는 문서가 있습니다.

   

물론 한국어 필기인식을 위해서도 노력을 하는 에버노트이기 때문에 조만간 업그레이들 될 것으로 예상은 합니다.

   

서피스 필수 윈도 앱 "에버노트" 장점

   

에버노트를 서피스에서 쓸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에버노트를 잘 활용하시는 분들에게는 상당한 메리트가 있습니다.

   

에버노트 자체의 장점이라고 할 수 있는 것이지만 윈도 앱으로 본다면 단점인 웹 앱에 간단하게 접속을 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서피스 필수 윈도 앱 "에버노트" 단점

   

느립니다. 성격이 급하신 분들은 사용하기 힘들어 보입니다. 물론 마이크로 소프트의 원노트 웹 앱도 상당히 느린 편인데 그래도 에버노트보다는 빨라 보입니다.

   


   

인터페이스의 디자인이 없습니다. 조금 많이 심한듯합니다. ㅠ.ㅠ

 

   

 

   

서피스의 경우 에버노트에 필적하는 원노트가 오피스 통체로 깔려있습니다. 인터페이스에 대한 느낌은 너무나 구립니다.

   

이제 윈도 앱의 태동기라고 할 수 있습니다. 윈도 8.1에서는 더 많은 앱이 나왔으면 좋겠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천추

IT 이야기를 중심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윈도 8의 경우 태블릿이나 터치스크린이 있다면 10개의 터치 포인트를 사용할 수 있는 펜 및 완전한 window Touch를 지원합니다.

 

개인적으로는 윈도 8을 서브로 쓰고 있습니다. 오늘은 윈도 8 앱 몇 안 되는 생산성 앱인 원노트를 매우 즐겨 쓰고 있습니다. 





윈도 8 경우 윈도 앱 등이 부족하다고 말을 합니다. 개인적으로 맥을 쓰지만, 애플의 맥 앱도 그 숫자는 얼마 되지 않고 있습니다. 문제는 역시 쓸만한 앱이 거의 없는 것이 문제라고 할 수 있습니다.


윈도 RT 태블릿과 아이패드의 차이점은 일단 작업 도구의 단순화와 보조 도구로의 태블릿의 차이기 때문에 서피스 RT는 컴퓨터의 단순화라고 본다면 사용에 큰 무리가 없을 것입니다.

   

서피스를 조금 더 사용해 보고 아이패드와의 차이점과 비슷한 점에 대한 포스팅을 더 하려고 합니다. 물론 한번 쓰기는 했지만 몇 번 더 포스팅을 할 것입니다.


그리고 몇 일 전은 "네이버 캐스트"가 오늘의 정보에 들어가서 엄청난 트래픽이 오고 다음 뷰에서 10개월 만에 오늘의 블로거도 되어서 쓰는 것이 더 힘이 납니다. 이 추세라면 역대 최고의 방문자가 올 것 같습니다. ^^

   




   

오늘의 주제는 원노트입니다.

   

개인적으로 최근 들어 가장 관심이 많으며 활용도를 많이 찾고 있는 프로그램이 마이크로 소프트 오피스 2013의 기본 프로그램인 원노트입니다.

   

웹 기반의 프로그램이기 때문에 다양한 방법으로 사용할 수 있는 프로그램입니다. 물론 웹앱이나 윈도 앱, 아이패드 앱, 아이폰 앱, 안드로이드 앱 등 대부분의 컴퓨팅이 가능한 기기를 지원해주고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원노트는 원노트라는 이름에서 알 수 있는 것 처럼 "노트어플'입니다. Word처럼 완전한 문서편집 프로그램은 아니지만 문서를 만들기 전 단계의 작업이 가능한 어플입니다.

   



   

   

사실 원노트 프로그램이 있는 마이크로소프트 오피스 2013의 구입을 권하고 싶지만 국내에는 정품 사용 비중이 0.5%라고 알고 있습니다. 전 국내 0.5% 안에 드는 대단한 사람입니다.

   

일단 window 8을 쓰시는 분들이라면 윈도 앱의 특징을 가장 잘 느낄 수 있는 원노트 앱을 한번 사용해보시라고 권하고 싶습니다.

   

윈도 RT의 경우 기본적으로 마이크로 소프트 오피스2013이 깔려 있지만 윈도 앱인 원노트 앱을 많이 사용하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잘 만든 앱라고 할 수 있습니다. 만약 블로그 API 가 사용이 가능하다면 더 좋았을 텐데 조금 아쉽습니다.

   

원노트(OneNote)는 Skydrive나 SharePoint와 동기화 되기 때문에 모든 장치에서 최신 상태로 유지됩니다. 특히 Skydrive 아이디가 있다면 아이디로 공유가 가능하기 때문에 업무의 협업도 가능하기 때문에 개인적으로 매우 선호합니다.

   

물론 원노트의 원래의 기능은 모든 노트의 정보를 수집해서 정리할 수 있는 프로그램입니다. 제 경우는 블로그 글감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전에는 맥의 Pages에서 작업을 했었지만 협업기능이 너무 약하기 때문에 원노트로 옮겨서 사용하고 있는 것입니다.

   

원노트의 경우 앱과 프로그램을 함께 사용을 하고 있습니다. 특히 태블릿 같이 소형 디스플레이에서는 원도 앱을 쓰면 매우 편리합니다.


원노트 앱의 경우 일단 무료로 제공이되고 서피스RT 와 서피스 프로, 그리고 데스크톱에서 윈도 8을 쓰기 때문에 가장 익숙한 앱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서피스 RT의 경우 키보드 없이 사용을 할 때 최적화 된 프로그램이 윈도 앱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즉 원 앱은 터치로 작업을 하는 경우 최적화 되어있는 것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천추

IT 이야기를 중심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