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노트북 9 2015 Edition의 디스플레이는 WQXGA의 고해상도를 채택 했습니다. 2560*1600의 해상도로 12인치 급의 초소형 노트북에서는 해상도가 매우 뛰어난 노트북입니다.



작년에 썼던 삼성 노트북 9 Plus는 개인적으로 썼던 윈도우 노트북 중에서 성능만으로 본다면 가장 좋은 노트북이었습니다. 13인치 크기에 QHD(3200*1800) 해상도를 사용하여, 화면 비율 때문에 멀티미디어를 보기에는 매우 훌륭하지만 업무에는 다소 부족한 면이 있었습니다.

   

 

삼성 노트북 9 2015 Edition WQXGA 디스플레이의 장점

   

윈도우 디스플레이 기본 설정이 200% 확대로 설정이 되어 있습니다. 덕분에 2배 더 선명한 화질로 업무를 할 수가 있습니다.

  

   

제가 가장 많이 하는 업무는 포토샵과 원노트를 이용하는 글 쓰기와 약간의 하드코딩 정도입니다. 포토샵을 할 때는 디스플레이를 200% 확대한 HiDPI(고선명도) 상태이기 때문에 이미지 작업을 할 때 확대를 하지 않고 작업을 할 수 있습니다.

   

   

블로그에 필요한 이미지 작업입니다.

   

고해상도의 장점도 있지만, 뛰어난 광시야 각은 상당히 업무에 효율을 높일 수 있습니다. 간단하게 말하면 눈의 피곤함을 최소한으로 컴퓨팅 가능한 것입니다.

   

 

측면에서 한번 찍은 이미지인데 사진 상으로도 꽤 넓은 광시야각을 확인 할 수 있습니다.

   

아웃도어 모드로 야외에서 컴퓨팅이 가능한 삼성 노트북 9 2015 Edition

   

다음은 삼성 노트북 9 2015 Edition의 디스플레이의 장점인 아웃도어 모드입니다. 저는 블로그 운영이 일이기 때문에 많은 글을 씁니다.

브랜드 블로그는 몇 가지 되지 않는 주제로 많은 글을 쓰는 것은 상당히 어려운 일이지만, 개인적으로 노트북을 선호하는 이유 중 하나는 이동이 편해서 업무 공간이 자유로워지기 때문입니다.

  

   

아무리 책상이나 업무 공간을 잘 꾸며 놓아도 창의적인 업무를 하기 위해서는 분위기 전환이 필요합니다. 삼성 노트북 9 2015 Edition을 쓰면서 좋은 점은 기분이 따라 업무 장소를 바꿀 수 있는데, 옥상 같은 야외에서도 가능해진다는 것입니다.

   

한 손에 노트북과 스마트 폰을 같이 들고 자리를 이동 할 수 있다는 것 자체만으로도 매우 매력적입니다. 슬림 노트북의 장점이 들고 다니기 편하다는 것 입니다.

 

   

삼성 노트북 9 2015 Edition 디스플레이의 장점인 아웃도어 모드는 fn+F9키로 빠르게 설정이 가능합니다.

   

   

몇 일전 옥상에서 잠시 머리를 식히고 글을 쓰면서 작업을 하려고 옥상에 올라갔을 때 사진을 찍었습니다. 첫 번째 이미지가 아웃도어 모드 상태이며, 두 번째 이미지가 일반적인 화면의 밝기입니다. 상태의 사진입니다. 사진으로 봐도 아웃도어 모드일 때가 더 선명해 보입니다. 사진상으로 보이는 것 이상으로 실제 작업 시 화면을 보기가 체감적으로 훨씬 편했습니다.

 

* 아웃도어 모드의 특징

700니트까지 밝아진다는 설명을 보고 아웃도어 모드에서 과연 화면 밝기가 얼마나 바뀔지 궁금했습니다. 그런데 직접 체험해 보니 생각보다 체감 성능이 더 좋았습니다.


단순히 밝기가 밝아지는 느낌이라기 보다, 밝기 변화 때문에 마치 대비까지 높아진 느낌이 들 정도로 잘 보였습니다.


그리고 700니트까지 밝아졌기 때문에 배터리가 급속하게 달 줄 알았는데 생각보다 괜찮았습니다. 체감상 500니트였을 때와 배터리 소모가 비슷하게 느껴졌습니다.


 

 

사실 매우 밝은 야외의 직사광선이 내리쬐는 곳에서도 포토샵 같은 작업을 하는데 무리가 없도록 큰 도움이 되었습니다.

물론 업무상 외근 중에 카페의 창 쪽에서 미팅을 할 때도 매우 유용한 기능이라 할 수 있습니다.

   

앞으로 날씨가 점점 더 풀리면 더욱더 아웃도어 모드를 많이 사용 할 것 같습니다. 옥상이나 카페 테라스에서 글을 쓰는 즐거움이 있는 삼성 노트북 9 2015 Edition 디스플레이의 장점에 대하여 소개를 해드렸습니다.

 






-

블로그 이미지

천추

IT 이야기를 중심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삼성 노트북 9 2015 Edition의 리뷰입니다. 이번에는 디자인에 대하여 한번 정리를 하려고 합니다. 작년에는 삼성의 노트북 9 Plus 모델에 대한 리뷰를 썼었는데 올해는 삼성 노트북 9 2015 Edition에 대한 리뷰입니다.


사용기를 쓰고 싶어서 손이 근질근질한 제품인데 일단 디자인에 대하여 한번 말씀을 드리려고 합니다. 일단 사이즈는 12인치급 노트북이지만 16:10 비율이 모니터이기 때문에 생산성에 작업에 매우 유리합니다.

   

   

삼성 노트북 9 2015 Edition 디자인

   

이미자와는 다르게 풀 메탈 알루미늄 소재로 견고하면서도 상당히 고급스러운 디자인입니다. 개인적으로 군청색 느낌으로 기존 삼성 노트북9 플러스 모델보다는 약간 더 색이 짙어서 블랙에 가까운 것 같습니다.


고급스러운 디자인의 엣지는 역시 도장이 되지 않은 메탈부위입니다. 실버 라이닝 커팅 기술로 깎여 있기 때문에 메탈의 견고한 느낌과 고급스러움이 묻어 나고 있습니다.



블랙에 가까운 컬러를 도드라지게 하는 것이 측면의 실버라이닝 커팅입니다. 사용시에는 그다지 부각이 되지 않지만 삼성 노트북 9 2015 Edition을 들고 이동을 할 때 확실히 넷 북 등과는 차별화된 고급스러움이 부각이 됩니다.


갤럭시 노트 4와의 두께 비교입니다. 카메라와 이어폰 잭이 있는 상단 부분이기는 해도 본체와 비슷한 두께입니다.


   

덮게를 덮은 상태로도 상당이 슬림한 디자인입니다. 덕분에 기존 노트북 가방들에는 너무 헐거워서 새롭게 노트북 가방도 장만을 했습니다.


 

   

약간의 원근 감으로 삼성 노트북 9 2015 Edition이 상당히 커 보이는데, 뒤에 있는 모니터는 삼성의 SB970입니다. 모니터 중에 몇 안 되는 9시리즈 모니터입니다.

 


 

   

디자인적인 요소이기도 하고, 기능적인 요소이기도 한 것이 힌지 부위가 매우 깔끔합니다. 일반적으로 발열을 위한 구멍이 있는 부위이지만 모바일 프로세서를 사용하여 팬이 없는 삼성 노트북 9 Edition 더욱 심플한 것이 장점입니다.

   

개인적으로 디자인의 총평은 콤팩트 하다는 것을 강조하고 싶지만 사실상 상당히 강력한 성능의 노트북입니다. 매력적인 디자인은 글을 쓸 때 너무 기분이 좋게 한다는 것입니다.

 

그리고 삼성 노트북 9 2015 Edition을 구매하시면 다양한 구매 혜택도 있습니다.

 

노트북 파우치, Adobe Photoshop Element, 한컴 오피스 + 이지포토3 패키지, 블루투스 마우스, 멜론 실시간 무제한 할인권, 온라인 무료 교육혜택 등이 있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천추

IT 이야기를 중심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번에는 아티브 북 플러스의 성능에 대하여 알아보겠습니다. 작지만 강력한 기능의 아티브 북 9 플러스는 쓰면 쓸 수록 매력이 넘치는 기기입니다.

   

이번에 리뷰해 드리고 있는 아티브 북 9 플러스는 i5-4200U cpu로 하스웰 프로세서의 탑재로 체감 성능은 보여지는 값보다도 상당히 높다고 할 수 있습니다. 하스웰 프로세서가 나오고 나서 저는 단순히 "전력을 덜 먹는" CPU로 한계에 다다른 것으로 생각을 했지만 막상 써보니 단순하지 않다고 느낍니다.

 

맥 보다 윈도의 메모리 성능이 좋다는 것은 느꼈지만 4GB라고는 느낄 수 없어서 놀랐습니다. 개인적으로 업무 특성상 메모리와 CPU를 엄청 많이 쓰기 때문에 4기가바이트의 메모리는 부족 할 것으로 느꼈지만 그렇지 않습니다. 개인적으로는 '메모리는 언제든 늘릴 수 있다'에서 '필요하면 늘리지' 마인드가 변하게 되었습니다.

   

프로세서 / 칩셋

Intel® Core™ i5 Processor 4200U (1.6 GHz up to 2.6 GHz, 3 MB L3 Cache)

디스플레이

33.7cm SuperBright+ 350nit QHD+ LED Display (3200 x 1800) with Touch Screen Panel

그래픽

ntel® HD Graphics 4400

네트워크

ntel® Wireless-N 7260AN, 2x2 802.11 abg/n, WiDi Support(Core i CPU에서만 지원함)Bluetooth V4.0Gigabit Ethernet [10/100/1000]

포트

1 mini VGA (어댑터 필요)1 Micro HDMI2 USB3.0(Chargable USB 포함)3-in-1 (SD, SDHC, SDXC) Multi-media Card Reader1 헤드폰 출력/마이크 입력 콤보1 mini Ethernet (어댑터 필요)1 DC-in

입력장치

페블 키보드(백라이트 지원)터치스크린클릭패드

   


   

일단 윈도 8.1로 업그레이드를 하고 나니 전체적으로 아티브 북 9플러스의 성능이 더 좋아진듯한 느낌입니다. 역시 원도 8과 원도 8.1과은 전혀 다른 OS라는 것을 실감합니다.

 

   

   

개인적으로 밴치 마크 수치는 그다지 믿지 않는 편이라서 체감 느낌을 더 신뢰한다고 생각을 합니다. 뭐 1년에 노트북을 최소 1대이상 구매하기 때문인 것 같습니다.


   

 

일단 강점은 12시간 이상 사용가능 하다는 배터리 성능입니다. 개인적으로는 배터리를 쓸 때도 절전 모드를 전혀 쓰지 않기 때문에 일반적인 제조사가 밝히는 배터리 시간보다 휠씬 짧게 쓰기는 하지만 이제까지의 노트북들 중에서는 가장 긴 배터리 사용시간을 가지고 있습니다.

   

가장 밝은 밝기로 작업을 하면서 4시간 이상의 사용이 가능하다는 것은 매우 고무적입니다. 개인적인 의견으로는 배터리 성능은 제 기준으로 4시간을 넘지 않을 것으로 생각을 했는데 상당히 쓰고 있습니다.

   

맥 북 프로 레티나 15를 기준으로도 3시간 정도 밖에 쓰지 못하고 서피스 프로를 기준으로 한다면 3시간 미만을 쓰기 때문에 화면 밝기를 줄이고 일반적인 웹 서핑 정도라면 충분히 10시간 이상이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

   

 



하스웰의 온 보드 그래픽 지원 성능과 절전 기능은제가 생각했던 이상의 능력이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초기에 하스웰을 너무 저평가 했던 것 같습니다.

   

  

12인치 '서피스 프로 3(Surface pro 3)' - 노트북을 대체 할 수 있는 태블릿!

[아이패드 에어 어플 추천] 아이패드 에어로 티스토리 블로그에 글쓰기 - TistoryM

맥 앱 'Microsoft Remote Desktop'의 윈도 8.1 원격접속 설정법

블로그 마케팅을 위한 네이버 블로그와 티스토리 블로그의 장점과 단점

정식 발매를 시작한 "크롬캐스트(Chromecast )"

삼성 아티브 북 9 플러스(ATIV Book 9 plus) 리뷰[2] -ATIV BOOK 9 Plus 윈도 8.1 업그레이드

삼성 아티브 북 9 플러스(ATIV Book 9 plus) 리뷰[1]- 놀라운 해상도의 노트북

아이패드의 활용 "아이패드 에어 vs 아이패드 미니 레티나 vs 아이패드 4"


블로그 이미지

천추

IT 이야기를 중심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정말로 오랜만에 즐거운 마음으로 리뷰를 쓰고 있습니다. 오늘의 리뷰는 삼성의 9 시리즈의 아티브 북 9 프로(ATIV Book 9 PRO)입니다. 삼성노트북을 3년 정도 만에 다시 쓰는 것 같습니다. 물론 중간에 서피스 프로를 구매해서 쓰고 있기는 합니다.


삼성 시리즈 9 노트북을 만나다 ! ATIV Book 9 Plus


아티브 북 9 플러스(ATIV Book 9 Plus)의 첫 느낌은 날렵하다는 것입니다. 상당히 강렬한 검정 바디는 이전 검정색이 노트북의 주류를 이루던 때와는 사뭇 다른 느낌입니다.

   

막상 들어보니 생각보다는 '묵직하다'였습니다. 실제로 무게가 많이 나가서라기 보다는 가볍고 날렵하게 생긴 외형 때문에 느껴지는 감상입니다.

   

한동안 은색위주의 컬러에서 검정색 노트북은 상당히 강한 느낌을 주고 있습니다. 일단 노트북을 받아서 바로 사진 몇 컷을 찍고 원노트를 설정이었습니다.

 

 

삼성 아티브 북 9 프로 (ATIV Book 9 PRO) 리뷰[1]- 놀라운 해상도의 노트북

 

HiDPI 노트북 아티브 북 9 플러스 (ATIV Book 9 Plus) 이제는 노트북도 고선명도의 시대

   

이제는 모니터의 해상도를 보고 결정하는 시대는 끝난 것 같습니다 초고해상도의 노트북들이 속속 등장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이전에 ATIV에 대하여 한번 포스팅을 한적이 있는데 직접 써보니 생각보다 더 우수합니다. 특히 해상도와 확대설정으로 사용이 가능한 "고선명도 HiDPI를 노트북에서 쓰니 맥 북 프로 레티나 정도의 고선명도로 윈도 OS 에서 사용이 가능하다는 것도 상당한 매력으로 보고 있습니다.

   

제품의 리뷰를 쓰면서 스팩보다 해상도에 대하여 설명을 드리는 이유가 여기에 있는 것입니다.

   

해상도는 QHD (3200*1600)의 해상도입니다. 개인적으로 세팅은 200% 확대보기로 설정해상도를 1600*800 해상도의 느낌이 나는 HiDPI를 적용하였습니다. 맥북의 레티나 급의 선명도가 가능한 설정이지만 아직은 지원하는 프로그램이 상당히 적습니다.

   

윈도 진영에서도 HiDPI에 대한 강조를 조금 더 해주었으면 좋을 것 같습니다. 빠르게 반응하는 구글 크롬도 아직 윈도용 HiDPI에 적용이 되어 있지 않습니다.

   

 

삼성 아티브 북 9 프로 (ATIV Book 9 PRO) 리뷰[1]- 놀라운 해상도의 노트북레티나와 같은 선명도입니다. 화면의 크기로 본다면 레티나 보다도 더 선명한 화면입니다.

 

일단 아티브 북 9의 리뷰를 하면서 디자인이나 시스템의 성능을 쓰지 않고 해상도를 먼저 이야기 하는 것은 맥북의 레티나 모드와 거의 유사한 선명도가 PC 에 적용이 된 것입니다. 13인치 급 노트북을 동급의 애플 제품과 맥북 프로 레티나 13인치와 비교 해보면 본다면 역시 아티브 북이 조금 우수한 것 같습니다.

   

외부 디스플레이 적용이 QWHD와 연결이 가능한지는 다음 성능에 대하여 쓸 때 한번 다루어 보려고 합니다. 삼성 스마트 모니터와 연결해보고 싶은 것을 일단 참고 있습니다. 노트북으로의 성능을 테스트 해보고 싶기 때문입니다.

   

 

 

   

   

개인적으로 제일 잘 맞는 해상도는 1920*1080 해상도에서 150% 확대가 제 작업 환경에서는 적당한 것 같습니다.

   

윈도의 HiDPI의 장점은 선택의 폭이 넓다는 것입니다. 1920*1080 해상도에서 150% 확대 개념은 애플의 맥에서는 조금 어려운 설정입니다.

   

현재 설정은 아티브를 메인으로 하고 맥을 서브로 해서 작업을 해보고 있는데 은근히 편리한 면이 있는 것 같습니다.

   

 

 

(키보드 마우스 연결은 KM 스위치로 하드웨어적(usb)으로 연결을 해서 함께 쓰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매우 만족스러운 화면 설정이라고 생각이 됩니다. 다음에는 디자인에 대한 특징들에 대하여 포스팅을 하겠습니다.  노트북이기 때문에 Miracastdp에 대한 테스트도 해야 하고 할것이 상당히 많이 있네요 ^^ 




삼성 아티브 북 9 프로 (ATIV Book 9 plus) 리뷰[1]- 놀라운 해상도의 노트북

아이패드의 활용 "아이패드 에어 vs 아이패드 미니 레티나 vs 아이패드 4"

보육교사 2급 자격증 취득방법 쉽게 알아보기 [주성사이버 평생교육원]

블로그 마케팅이 왜 필요한가! [중소기업의 블로그 마케팅]

애플의 매직트랙패드를 키패드로 만들어주는 매직넘패드[The Magic Numpad]

명작 RPG 컴투스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 [아이패드 어플 추천]

"일본철판요리전문점 내 손으로 창업 하기 " 교육과정 소개

'아이패드 에어' PC에 연결하여 충전하기

맥용 원노트 및 아이폰용 원노트 업데이트 안내


블로그 이미지

천추

IT 이야기를 중심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