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우드 컴퓨팅에 대한 말을 처음 접한 것은 아마 2006년 경인 것으로 기억을 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빨리 현실에서 자연스럽게 사용을 하게 되리라 고는 생각지도 못했었습니다. 


어제는 메인으로 쓰던 맥북프로 레티나를 잔상 문제로 A/S를 맞기고 나서 홀가분한 마음으로 서울 시내를 돌고 왔습니다.



메인 컴퓨터가 부재 상태에 놓였기 때문에 블로그 포스팅이나 기타 다른 일들이 조금은 어려워 질 것으로 생각을 했기 때문입니다. 



Pixlr Editer, Splashtop2, 맥 어플, 스플레쉬탑, 아이패드어플, 애플, 크롬, 클라우드 스토리지 서비스, 클라우드 컴퓨팅, 퍼스널 클라우드 컴퓨팅13인치 모델이라 결국 모니터와 연결하여 쓰고 있습니다. 레티나를 쓰면서 거의 연결을 하지 않고 PC 용으로만 썼었습니다.



집으로 돌아와 이전에 쓰던 맥북 13인치 모델을 켜는 순간 우려했던 업무의 단절은 전혀 없었습니다.


이제는 클라우드 컴퓨팅이 생활 속에 들어와 있었기 때문인데, 기본적으로 PC와 맥을 동시에 사용하여 업무를 하던 스타일 때문에 공유 폴더는 기본이고 그간의 작업 폴더들도 모두 나스나 최근에 구입한 태입캡슐의 하드에 정리가 되어있었기 때문입니다.


클라우드 컴퓨팅이라고 해도 한 종류가 아닙니다. 퍼블릭 클라우드 컴퓨팅, 프라이빗 클라우드 컴퓨팅, 퍼스널 클라우드 컴퓨팅, 클라우드 스토리지 서비스 복합 형의 클라우드 컴퓨팅이 있습니다.



클라우드 컴퓨팅은 크게 3가지 종류로 분류를 해보았습니다.



1. 클라우드 스토리지 서비스 


흔히 대부분의 분들이 알고 있는 가장 흔한 클라우드 컴퓨팅 방법으로 방법 적으로도 가장 단순한 클라우드 서비스입니다. 


가장 많이 접하는 방법의 클라우드 컴퓨팅으로 클라우드에 컴퓨터의 저장 공간을 대신하는 곳을 만들어주는 서비스입니다. 


가장 대표적인 서비는 애플의 iCloud나 웹하드를 예를 들면 될 것입니다. 물론 웹하드의 경우 동기화 부분은 빠져 있지만 초기형의 클라우드 스토리지로 보시면 될것입니다. 


개인적으로는 DropBox와 네이버의 N 드라이브를 가장 많이 쓰고 그다음이 iCloud를 쓰고 있습니다.  


드롭박스와 N 드라이브는 한번 정리를 해서 포스팅을 해드리겠습니다. 



Pixlr Editer, Splashtop2, 맥 어플, 스플레쉬탑, 아이패드어플, 애플, 크롬, 클라우드 스토리지 서비스, 클라우드 컴퓨팅, 퍼스널 클라우드 컴퓨팅




2. 퍼블릭 클라우드 컴퓨팅(Software as a service)


구글 방식의 클라우드 컴퓨팅입니다. 기본적으로 컴퓨터의 연산기능의 일부를 클라우드 컴퓨팅 서버에서 연산을 하여 결과물을 보내주는 방식의 클라우드 컴퓨팅입니다. 즉 소프트웨어를 클라우드 컴퓨팅으로 쓰는 것을 말합니다.



대표적인 것들이 구글 크롬에 있는 웹앱을 들 수 있습니다. 실재로 서버와 연결되는 약간의 플러그인과 비슷한 확장프로그램을 설치하고 서버에서 연산된 결과를 뿌려주는 화면을 받는 방식으로 브라우저에서도 볼 수 있기 때문에 웹앱이라고 하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이 방식의 클라우드 컴퓨팅이 향후 일반적으로 집에서 하는 컴퓨팅의 대부분을 차지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Pixlr Editer, Splashtop2, 맥 어플, 스플레쉬탑, 아이패드어플, 애플, 크롬, 클라우드 스토리지 서비스, 클라우드 컴퓨팅, 퍼스널 클라우드 컴퓨팅크롬의 웹앱인 Pixlr Editer입니다.




3. 프라이빗 클라우드 컴퓨팅


풀이하면 사설 클라우드 컴퓨팅으로 해석 할 수 있으며 서버 베이스 컴퓨팅(Server Base Computing) 흔히 기업형 모바일 오피스 등이 이에 해당합니다. 


가끔 뉴스에 등장하는 삼성이나 대기업들의 "모바일 오피스 구축" 등의 기사에 나오는 클라우드 컴퓨팅이 이 방법에 해당합니다.


다대일의 클라우드 검퓨팅으로 하나의 서버(서버군이 될 수도 있습니다) 직원들이 모두 터미널 단말기를 이용하여 접속하는 방식으로 서버 가상화 기술이 핵심으로 개개인에게 하나의 기본적인 컴퓨팅 환경을 제공할 수 있습니다. 



Pixlr Editer, Splashtop2, 맥 어플, 스플레쉬탑, 아이패드어플, 애플, 크롬, 클라우드 스토리지 서비스, 클라우드 컴퓨팅, 퍼스널 클라우드 컴퓨팅



서버에 로그인을 하면 자신만의 세팅이된 컴퓨팅 환경에 바로 접속이 되고 서버에서는 모든 작업 및 저장을 할 수 있습니다. 정보의 보호나 보안 등에 매우 효율적이기 때문에 기업에 매우 적합한 방식의 클라우드 컴퓨팅이지만 초기비용이 높기 때문에 일부 대기업에서 도입을 하고 있습니다. 


제가 근무하던 Dnetsign도 서버베이스컴퓨팅으로 서버에서 작업을 하는 방식이었습니다. 파견 근무중에도 외부에서 접속을 작업을 했었습니다. 


간단히 설명드리면 PC에 있는 "원격제어(퍼스널 클라우드 컴퓨팅)"를 서버에서 구현한 것으로 보시면 됩니다. 제가 얼마전 아이패드 어플 추천으로 포스팅한 스플레쉬탑의 경우도 클라우드 컴퓨팅 어플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일단 이렇게 3가지의 클라우드 컴퓨팅 방식이 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모두 쓰고 있는 것들입니다.


결과적으로 맥북 프로 레티나와 맥북 13인칭의 경우 대부분의 프로그램과 기본설정이 같기 때문에 저장공간의 동기화는 작업의 동기화 까지도 함께 된것입니다. 


클라우드 컴퓨팅 때문에 조금 여유로울 수 있었던 시간이 사라져버린 것 같기는 하지만 불편없이 컴퓨터를 바꾸어도 작업에 복귀 할 수 있다는 것은 클라우드 컴퓨팅의 장점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클라우드 컴퓨팅 이제는 생활에서 만나다.

아이패드로 컴퓨터를 컨트롤하다!! 클라우드 컴퓨팅 어플 SplashTop2[스플레쉬탑] 아이패드 어플 추천

LTE와 함께한 주말 여행(?) - 아이폰5 데이터 데터링 확실히 쓸만하다!

아이패드 어플 추천-최고의 생산성 어플 한컴오피스한글

운동량을 모니터링하는 어플 Endomondo[엔도몬도]- 아이폰, 안드로이드 어플

구글 크롬(Chrome) 브라우저를 메인 브라우저로 쓴지 1년 째

iOS로 들어온 구글 크롬!! 아이패드 아이폰용 어플 Chrome

아이폰5의 개인용 핫스팟 (데이터 테더링) 기능 제대로 써보자!!

탭진과 올레 매거진 잡지어플의 미래를 말하다.

클라우드 서비스 알고 쓰자 -[4] 이미지 관리가 편리한 다음 클라우드






 

블로그 이미지

천추

IT 이야기를 중심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컴퓨터를 쓸 때 아이패드를 함께 쓰는 방법으로 아이패드를 PC의 두번째 모니터로 쓰는 방법이 있습니다. 


오늘은 아이패드 어플로 XDisplay에 대하여 소개를 해보려고 합니다. 유료어플로 PC나 맥에서 사용이 가능합니다. 


아이패드로 듀얼모니터를 만들기 때문에 매우 유용한 어플입니다. 


Splashtop XDisplay

Splashtop Inc. 제작


아이패드를 두번째 모니터로 사용을 할 수 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레티나 디스플레이를 쓰면서 일반 모니터를 듀얼 모니터로 잘 쓰지 않게되지만 가끔은 듀얼 모니터가 필요할 때가 있습니다. 가끔 쓰지만 매우 유용한 어플입니다. 




Splashtop, Splashtop2, Xdisplay, Xdisplay의, 맥 어플, 아이패드, 아이패드 듀얼모니터, 아이패드 마우스, 아이패드 브라우저, 아이패드 어플 추천, 아이패드를 마우스로, 아이패드어플, 애플, 에어포트


원래 유료 어플이었는데 이제는 무료입니다. 



제 경우는 기본적으로 메인 장비들이 다 레티나 디스플레인 까닭에 일반 모니터을 보면서 작업을 하는 것은 매우 눈에 힘이 들어갑니다.


일반적을 맥북 레티나를 쓰면서 듀얼모니터를 쓸 일은 매우 드물다고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포토샵이나 일러스트 같은 프로그램의 경우 작업 관리 화면을 보조 모니터에 놓고 쓰면 상당히 업무 효율이 올라갑니다. 


듀얼 모니터를 쓰는 것 보다 고해상도에서 작업을 하는 것이 더 효율적인 경우가 많기 때문입니다. 


노안이 온 저에는 높은 해상도의 문제점은 눈에 엄청나게 무리가 가는 점도 있습니다. 


윈도우에서 이이패드를 듀얼모니터로 만드는 displaylink라는 좋은 어플이 있었는데 이제는 더 이상 지원을 하지 않고 있습니다.



Splashtop, Splashtop2, Xdisplay, Xdisplay의, 맥 어플, 아이패드, 아이패드 듀얼모니터, 아이패드 마우스, 아이패드 브라우저, 아이패드 어플 추천, 아이패드를 마우스로, 아이패드어플, 애플, 에어포트아내의 블로그에 들어가는 이미지 작업을 해주는 모습입니다.



개인적으로 가끔 외부에서 듀얼모니터가 필요할 때 쓰는 어플입니다.   


기본적으로 스트리머 프로그램을 Splashtop 홈페이지에서 다운 받아서 PC나 맥에 깔아야 합니다. 


Xdisplay의 장점 


아이패드를 두 번째 모니터로 만들어 줍니다. Wi-fi 연결 되기 때문에 동일 네트워크에 있어야 합니다. 




아주 가볍고 편리한 듀얼모니터입니다. 


아이패드를 놀리는 일이 없기 때문에 항상 쓸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아이패드 1~2년 정도에 한번 교환 주기가 생기기 때문에 자주자주 쓰는 것 좋다고 봅니다. 


또한 클라우드 컴퓨팅(원격 제어) 어플인 Splashtop의 스트리머(서버 프로그램)를 함께 쓰는 어플이기 때문에 아이패드상에 클릭이나 드레그 등 컨트롤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Splashtop, Splashtop2, Xdisplay, Xdisplay의, 맥 어플, 아이패드, 아이패드 듀얼모니터, 아이패드 마우스, 아이패드 브라우저, 아이패드 어플 추천, 아이패드를 마우스로, 아이패드어플, 애플, 에어포트이런 느낌으로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Xdisplay 단점 


직접 연결이 아니고  Wi-fi로 모니터를 구성하기 때문에 약간 딜레이가 있기 습니다. 


모니터로 쓸 경우에는 아이패드의 베터리를 계속 소모하기 때문에 충전을 하면서 쓰는 것이 좋습니다. 


아이패드의 최대 해상도를 지원하는데.. 일단 1024*769의 화면 속에 구현을 하기 때문에 결국 레티나는 지원이 안된다고 보시면 됩니다. 



아이폰 어플 추천 - 손안의 내비게이션 다음 지도

BOSCH에서 만든 에스프레소 머신 TASSIMO

클라우드 서비스 알고 쓰자 -[2] SKT에서 제공하는 서비스 T Cloud

아이패드 어플 소개 - 클라우드로 통하는 Evernote[에버노트]

아이폰 iOS6 지도 내비게이션을 분당에 다녀오다

즐겨 찾기를 아이패드로 확인하자! - 아이패드 추천어플 포켓(pocket)

애플의 타임 캡슐을 구입하다.[1]

이제는 음악도 클라우드 서비스로 듣는다. 미시시피 플레이어





블로그 이미지

천추

IT 이야기를 중심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iOS 6관련 어플 들이 속속 나오고 있습니다.  대부분 업그레이드 이지만 개인적으로는 몇몇 어플의 경우 추가적인 구입을 했습니다. 


대표적으로 몇일전 소개해드린 모바일 마우스의 경우 아이폰에도 구입을 해서 깔 았습니다. 


맥 북 프로도 레티나의 경우는 아이패드와 비슷하게 업그레이드 되고 있습니다. 포스팅을 할 것이 너무 많은데 시간이 없어서 고민입니다. 


아이패드를 마우스와 키보드로 써보자!! - 모바일 마우스 [Mobile mouse]



활용도가 높은 원격 접속어플 Splashtop 2 - Remote Desktop

Splashtop Inc. 제작



가격 : 2.99$



원격접속 어플은 대부분 리모트 어플리아고 불리는데 간단히 말씀드리면 클라우드 컴퓨팅 어플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초기에는 어려운 세팅 때문에 내부 네트워크에서 주로 썼지만 현재는 주로 외부에서 클라우드 컴퓨팅을 할때 씁니다. 


개인적으로는 국산 크레이지리모트와 SplashTop 두 어플을 상황에 맏게 쓰고 있습니다. 


이패드용으로 나온 원격접속 어플중에는 가장 활용도가 높은 어플입니다. 동영상을 보거나 게임 등도 원격제어를 할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가장 비교되는 어플이 국내업체의 크레이지 리모트 였는데 이번 업그레이드에서는 Splashtop가 조금 앞선 느낌입니다. 


두업체가 서로 경쟁하면서 점점더 좋은 어플을 내어 놓고 있는 것 같습니다. 


아이튠스의 특성상 크리이지리모트가 따라하는 것이라 기 보다는 1~2일 정도 늦게 판올림을 한 것으로 보입니다. 



Splashtop 스트리머가 깔린 PC나 맥에서 쓸 수 있습니다.




라우그 컴퓨팅 어플들은 외부 접속의 세팅도 점점 편해지고 있습니다. 구글메일 등으로 쉽게 외부에서 접속이 가능하게 되고 있습니다. 


 그 동안의 구글메일을 썼던 것을 자체메일로 바꾸면서 외부 접속 속도의 경우 거의 눈에 뜨이게 빨라졌습니다. 비교적 느린 3GS에서도 원격제어가 되고 있습니다. 이전에는 사실 거의 컨트롤이 안되었지만 현재는 크레이지리모트 정도이거나 조금빠른 정도롤 업그레이드가 되었습니다. 


일단 화면에서는 뉴 아이패드 대응이라고는 하지만 1024*768과 원격접속 모니터에 최적화 정도 밖에는 지원이되지 않고 있습니다. 


2048*1536의 해상도까지는 지원한다고 하더라도 원격 접속 프로그램 특성상 사용하기는 어려울 것입니다. 


Splashtop2의 장점


원격접속 어플로는 매우 빨라진 접속속도와 안정화를 장점으로 들 수 있습니다. 이번 판올림 이전까지는 외부 접속을 위해서는 안정된 크레이지 리모트로 접속을 먼저하고 다음에 사용에 편리한  Splashtop으로 접속하여 사용했습니다. 



왼쪽은 Splashtop이고 오른쪽은 크레이지 리모트입니다.



이제는 외부에서도 매우 안정적으로 접속이 가능합니다. 

안정성 부분을 크레이지 리모트를 많이 따라온 것 같습니다. 



개인적인 원격 제어 어플 사용 환경


블루투스 키보를 사용하는 환경 : 크레이지 리모트

블루투스 키보를 사용할 수 없는 환경 : Splashtop



즉 단순히 서핑이나 간단한 조작이 필요한 경우는 Splashtop2를 사용하고 문서를 작성하는 등 복잡한 컨트롤은 크레이지리모트를 사용합니다. 



Splashtop, splashtop hd, Splashtop2, 리모트어플, 스플래시탑, 아이패드어플, 애플, 어플 소개, 어플 추천, 크레이지리모트맥북 프로와 연결



Splashtop, splashtop hd, Splashtop2, 리모트어플, 스플래시탑, 아이패드어플, 애플, 어플 소개, 어플 추천, 크레이지리모트PC와 연결한 모습



Splashtop 단점


이번에도 한글에 대한 지원이 조금 미비합니다. shift 버튼을 누르면 영문 대문자로 표기가 됩니다. 


햐결 책을 영어 상태로 윈도우 하단의 한영변환으로 한영을 바꾸어 쓰면 해결되지만 조금 불편합니다. 


다음은 블루투스 키보드를 이용할 때 화면 하단에 키보드 메뉴가 보이는 것입니다. 크레이지 리모트의 경우 키보드를 꺼내 놓은 것이 조금 불편하지만 일단 블루투스 키보드로 작업을 하는 경우 거의 노트북을 쓰는 듯한 느낌으로 클라우드 컴퓨팅이 가능합니다. 

 


Splashtop2는 상당히 편리하고 3GS 환경에서 쓸 수 있을 정도로 성능이 좋아졌지만 한글에 대한 문제와 블루투스 키보드의 활성화 부분은 아직 개선이 필요합니다. 





LTE와 함께한 주말 여행(?) - 아이폰5 데이터 데터링 확실히 쓸만하다!

아이패드 어플 추천-최고의 생산성 어플 한컴오피스한글

운동량을 모니터링하는 어플 Endomondo[엔도몬도]- 아이폰, 안드로이드 어플

구글 크롬(Chrome) 브라우저를 메인 브라우저로 쓴지 1년 째

클라우드 컴퓨팅으로 진정한 모바일 오피스가 가능해진 LTE시대

아이폰5의 개인용 핫스팟 (데이터 테더링) 기능 제대로 써보자!!

iOS로 들어온 구글 크롬!! 아이패드 아이폰용 어플 Chrome

구글 크롬(Chrome) 브라우저를 메인 브라우저로 쓴지 1년 째




블로그 이미지

천추

IT 이야기를 중심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