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패드 에어팬'에 해당되는 글 1건

오늘은 와콤에서 나온 "인튜어스 크리에이티브 스타일러스"입니다. 일단 Jot Script Styles에 대하여 제가 너무 호들갑을 떨었던 것 같습니다. 그래서 비슷한 제품을 구매해서 비교하는 리뷰를 하려고 합니다.

   

어제에 이어서 아이패드용 스타일러스 펜에 대한 리뷰입니다. Jot Script Stylus 에버노트 에디션은 일단 제가 생각하던 것과는 조금 다른 제품이었습니다.

   



와콤은 유명한 태블릿 메이커입니다. 저는 뱀부 fun이라는 제품을 있습니다. 주로 제가 쓰지 않는 경우는 역시 딸아이가 강탈 하곤 합니다.


일단 어제의 Jot Script Stylus도 일단은 블루투스는 아니지만, 전용 앱 등에서는 쓸만한 제품입니다. 익숙해지기도 전에 다른 제품을 구매해서 리뷰를 쓰는 것은 그다지 좋은 것은 아니지만, 일단 블루투스로 팜 리젝션이 거의 완벽하게 지원이 됩니다.

   


   



*팜 리젝션이란 터치스크린에 손바닥을 대고 써도 손바닥이 인식되지 않는 기능으로 대부분 스마트폰과 스마트패드 터치스크린은 동시에 두 곳이 닿으면 입력이 안 되게 하는 기능입니다.

   

갤럭시의 우수한 점은 S펜을 활용한 갤럭시 노트 10.1은 팜 리젝션 기능이 적용되는 대표적인 제품입니다.


잠시 딴청을 부리는 사이에 제 책상 위에 놓여있고, 지금 리뷰를 쓰는 Intuos Crsative Stylus는 어디로 사라지고 없습니다. ㅠ.ㅠ

   

Intuos Creative Stylus는 필압기능과 팜 리젝션(다른 터치를 무력화하는 기능) 글리고 바로가기 기능이 있습니다. 일단 뭉뚝한 펜 촉은 정확도를 떨어뜨리기는 하지만 필압기능으로 상당히 커버가 됩니다. 특히 BAmboo Paper에서는 모든 기능이 제대로 작동을 하고 있습니다.

   

   

Intuos Creative Stylus 장점

   

필기의 감도가 매우 좋습니다.

   

부드러운 실리콘 소재의 스타일러스의 촉은 실재 펜을 쓰는 듯한 필기 감을 제고합니다. 개인적으로는 고가의 스타일러스를 쓰려고 하는 것은 디스플레이에 손을 올려놓고도 필기를 할 수 있게 하는 팜 레젝션이라는 기능 때문입니다.

   


   

   

악필인 저는 아이패드에 필기를 할 때 손을 띠고 쓰기가 매우 불편하기 때문에 팜리젯션은 필수입니다. 사용 가능한 전용 앱의 숫자가 많고 지속적으로 앱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리뷰를 쓰려고 짐시 딴청을 피운 사이에 딸아이가 집어갈 정도로 딸아이도 만족을 하고 있습니다.

   

   

Intuos Creative Stylus 단점


전용 앱이 아닌 일반적인 앱에서는 단순한 스타일러스 펜입니다. 만족도는 상당히 높습니다.

   

블루투스의 접속 방식이 어플과 접속을 한 후에 연결이 되게 되어있습니다. 성격이 급한 저는 아이패드의 블루투스 설정에서 페어링을 하려고 시도하다가 쓰러질 뻔 했습니다.

   

   

   

Intuos creative stylus의 대응 앱을 확인하시고 앱에 들어간 상태에서 설정을 하는 것입니다.


Intuos Creative Stylus 총평


117,000원의 고가의 스타일러스 펜입니다. 블루투스로 연결되며 개인적으로 절실한 팜 리젝션을 지원하는 서브 파티 앱이 많아서 사용 성이 매우 좋습니다.

   


   

   

필압을 감지가 가능하다 것은 아이패드로 그림을 잘 그리는 딸아이에게는 매우 좋은 점입니다.



JOT SCRIPT EVERNOTE EDITION STYLUS 후기

이제는 맥에서도 한글을 쓴다! 한컴 오피스 한글 2014 for Mac 리뷰

아이패드 에어의 활용 -아이패드 에어에서 사용빈도가 높은 10가지 어플

Logitech 무선 솔라 키보드 K760 리뷰

IT 블로거의 2014년 계획!

고해상도 모니터의 업무효율 - 삼성 모니터 SB971D 리뷰

나만의 매거진을 만드는 플립보드를 아시나요?

아이패드 미니 레티나! 작음의 미학

클라우드 컴퓨팅 기술에 GPU를 결합! 기대되는 엔비디아의 행보





블로그 이미지

천추

IT 이야기를 중심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