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뮤즈의 Converter9 일단 포토샵을 한번 설치 해보기로 했습니다. 스틱 PC 등과 동급으로 생각을 했는데 막상 써보니 상당히 우수한 것 같아서 포토샵을 한번 설치해보기로 했습니다.

   

   

19만원대의 윈도우 태블릿에 포토샵이 돌아갈 거라고는 생각을 하지는 않았지만 원노트나 워드의 구동상황을 봐서 돌아갈 것 같아서 한번 설치를 하는 것입니다.

   

   

일단 설치를 하면서 포스팅을 쓰면서 포토샵을 깔았습니다. 포토샵 CC를 쓰고 있기 때문에 제 여러대의 PC에 설치를 하고 로그인 하여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일단 포토샵을 설치하고 쓰고 있는데 약간의 작업이 가능합니다. 이번 대표 이미지가 아이뮤즈의 Converter9에서 포토샵을 이용하여 작업을 한 것입니다.

 

   

정교한 작업 등은 어려울 수 있지만 대표이미지와 같은 간단한 작업은 어느 정도 작업이 가능합니다.

 

 

포토샵을 구동한 이미지 입니다. 스크린 샷을 찍고 대표 이미지를 편집 한 것입니다. 윈도우 10의 성능 때문인지

   

작년에 비슷한 등급의 태블릿에는 설치는 가능 했지만, 사용에는 어려움이 있었습니다. 하지만 아이뮤즈의 Converter9로 간단한 작업이 되서 놀라고 있습니다.

 



후기 

개인적으로 테스트 정도로 깔린다 개념으로 글을 쓰려고 했는데 막상 작업까지 가능해서 조금 놀라고 있습니다. 이 정도면 인터넷 강의나 간단한 파워포인트 등 학생들이 저렴하게 쓸수 있는 노트북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모니터에 연결을 하면 1920*1080 해상도 까지 연결이 가능합니다. 외부에서는 윈도우 태블릿처럼 집에서는 모니터와 연결하여 사용 할 수 있습니다.

   

19만원 대의 저렴한 윈도우 태블릿에서 윈도우 10 태블릿에 포토샵을 설치 하고 활용을 한 것입니다. 생산성 작업의 가장 부족한 부분이 포토샵인데, 포토샵이 가능하다는 것은 단일 업무가 가능하다는 것입니다. 테스트를 하면 할 수로 매우 매력적인 기기인 것 같습니다.


이 포스팅은 Converter9 소개목적으로 아이뮤즈에서 제품을 무상지원 받아서 작성되었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천추

IT 이야기를 중심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이뮤즈의 뮤패드 리뷰를 다시 한번 하려고 합니다. 저번 네이버에 올린 테스트 리뷰에 비용 대신 뮤패드 M 10으로 대신 받기로 해서 이번에는 티스토리에 를 위한 별도의 리뷰를 써보려고 합니다. 

   

   

현재 안드로이드 태블릿을 가지고 있는 것이 없어서, 업무용보다는 여가를 위해서 사용을 하려고 합니다.  일단 리뷰 대가를 받고 리뷰를 했었기 때문에 이번 리뷰는 조금 자유롭게 이야기를 하려고 합니다. 

   

특히 계정의 문제도 있기 때문에 컴퓨터나 태블릿 등은 오래 써봐야 한다고 봅니다. 

   

  

   

구성품은 충전기 없이 본체와 충전 케이블로 심플합니다.

   

개인적으로 마케팅을 도와 드리고 있는 곳으로 A/S에 대한 대응 속도만 빠르면, 상당히 클 수 있는 곳으로 보고 있고 신상품 나올때 마다 사용을 하고 있습니다.  

   


   

   

최근 체험단의 추세가 대여로 많이 흘러가고 있지만 개인적으로 리뷰를 위해서 제품이 제공되는 체험단을 더 선호합니다.

   

오랜 기간 써볼 수 있다는 곳도 그렇고 1~2 주 정도의 텍스트로는 알 수 있는 것들이 많이 않기 때문이니다. 

   


   

기본적으로 Highly integrated 64-bit quad-core tablet platform으로 이전 인텔 칩을 쓰던 뮤패드 10.1S보다는 조금 더 성능이 좋습니다.

   


   

인텔칩에서 돌아가지 않는 모바일 게임이 있기 때문에 게임등 멀티미디어로 쓰기에는 무리가 있었는데, 이번 제품은 고사양 게임 중 하나인 레이븐도 잘 돌아갑니다. 아이패드 에어1 보다는 약간 더 좋은 것 같습니다.

   

   

   

거치대에 거치를 하고 한번 찍어 보았습니다.

   


   

가격은 165,000원 입니다. 테스트 제품을 쓰고 있을 때 10만원 대 후반 정도에 나와도 가성비라는 말을 들을 수 있을 것 같았는데 더 싸게 나왔습니다.

   

   

전면과 후면에 촬영을 위한 카메라가 있지는 거의 사용하지는 않을 것 같습니다. 일단 해상도가 노트북에 붙어 있는 정도 수준이기 때문에 그다지 성능이 좋지는 않습니다.

   

개인적으로 카메라 모듈을 없애고 나오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화상통화나 사진 촬영 거의 하지 않습니다.

   


 

아이뮤즈은 A/S에 대한 고질적인 문제만 해결을 하면 상당히 인기 있는 브랜드가 될 것 같습니다. 물론 1번에 1만대 미만으로 OEM 생산을 하는 제품에 서비스 까지 좋기를 바라는 것은 아니지만, 고객응대가 너무 느린 것도 문제라고 봅니다.

   

   

후기

스마트폰으로 하는 정도의 게임도 잘 돌아가고 어느정도 성능도 좋습니다. 물론 용량이 16GB 라서 게임 하나와 생산성 어플 몇 가지 정도만 쓸 수 있습니다.

   

듀얼 태블릿에 8GB정도 넣는 것에 비하면 적은 용량은 아니지만 조금 아쉬운 면이 있습니다.

   

   

상기 포스팅을 신상품 마다 지원을 해주는 아이뮤즈를 홍보해줄 목적으로 작성하였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천추

IT 이야기를 중심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번에는 새로운 아이티 기기가 생겨서 너무 재미있게 포스팅을 하고 있습니다. 제게서 블로그 교육을 받으신 제자님이 마케팅을 하는 아이뮤즈의 Converter9입니다.

   


   

그전 부터 테스트를 하고 있었는데 오늘 한글 키보드가 도착을 해서 정식 리뷰를 시작합니다.

   

현재는 안드로이드 부분을 중심으로 활용을 해보고 있습니다. 윈도우는 마이크로 소프트 윈도우10 스토리 텔러로 활동을 하고 있어서 활동과 관련한 이야기로 Converter9를 윈도우 10으로 업그레이드 하면서 쓰려고 합니다.

   


   

   

태블릿과 노트북을 하나로 4-in-1 Converter9

   

키보드와 마우스가 기본을 딸려 있기 때문에  원도우 태블릿으로나 안드로이드 태블릿으로 쓰기에는 매우 좋습니다. 


개인적으로 안드로이드의 첫 번째(?) 태블릿인 갤럭시 탭 7을 썼었기 때문에 안드로이드 태블릿을 중심으로 써보려고 합니다. 

   

   

   

9(8.9)인치 규격의 태블릿이기 때문에 화면이 적다는 느낌은 받을 수 없습니다. 윈도우 태블릿을 기준으로 해도 1200*800px 의 해상도 이지만, 안드로이드 태블릿으로 쓸 때는 그다지 눈이 아프거나 피곤하지는 않습니다. 특히 초저가 저가형 태블릿인데 IPS 팬널을 사용한 디스플에이입니다.

   

최근에 맥북 2인치를 쓰면서 소형 디스플레이에 적응이 되어서 그런 것 같습니다.

   

안드로이드 태블릿에서는 원노트를 쓰는 것 보다는 에버노트가 약간 더 편한 것 같아서 글 감의 작업은 에버노트에서 하고 있습니다.



   

오늘은 소개를 위주로 쓰고 다음에는 성능과 활용도 등에 대하여 테스트를 해보려고 합니다.

   

장점

키보드가 있다는 것은 엄청난 장점입니다. 9인치급으로 태블릿이라고 생각을 하고 쓴다면 상당히 편리하게 쓸 수 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윈도우 태블릿을 엄청나게 많이 써봤고 장점을 많이 리뷰를 해서 안드로이드 태블릿으로의 기기적인 장점을 많이 쓰도록하겠습니다.

   

   

9인치 미만의 태블릿은 마이크로소프트에서 윈도우와 오피스를 무료로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오피스 365 퍼스널이 기본으로 탑재되어 있습니다.

   

또한 64GB까지 마이크로 SD 카드를 쓸 수 있기 때문에 그다지 용량의 어려움도 없습니다,

   

이 포스팅은 Converter9 소개목적으로 아이뮤즈에서 제품을 무상지원 받아서 작성되었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천추

IT 이야기를 중심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 Favicon of https://meloyou.com BlogIcon 멜로요우 2015.08.19 20: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태블릿도되고 노트북도 된다는 점에서 괜찮네요. 가격면에서도 착한거같아서 나중에 구매할때 참고할께요 ~

  • Favicon of https://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5.08.20 07: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필요한 분에게는 도움이되죠 전 탭북을 편하게 사용하고 있답니다

  • Favicon of https://bonlivre.tistory.com BlogIcon 봉리브르 2015.08.20 14: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9인치급 태블릿이라는 말이 상당히 매력적으로 들리네요.
    잘 보고 갑니다.
    활기찬 오후 보내세요^^

  • Favicon of https://rgm-79.tistory.com BlogIcon RGM-79 2015.08.21 17: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거 구매직전까지 가려다(거의 95%) 중단되었는데. 혹시 태블릿 앞 뒤를 바꾸어 끼우고 접을 수 있을까요? 예전에 목이 돌아가던 애들 돌려서 태블릿 모드로 사용하던 것처럼요.

    • Favicon of https://chunchu.tistory.com BlogIcon 천추 2015.08.21 19: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렇게는 되지 않습니다. 다만 외부 모니터 연결 가능하고 USB 포트가 있어서 안드로이드로 쓸때도 매우 편리합니다. 모니터 연결하고 키보드로 쓰는 안드로이드 태블릿의 장점은 크지요!!

      원도우라며 느린 컴퓨터지만 안드로이드라고 하면 상당한 빠른 편입니다.

  • 한빛 2015.08.22 11: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윈도우 10으로 업그레이드하니 도킹 키보드가 먹통이 되네요

  • 푸른빛날개 2015.08.23 22: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이 제품에 관심이 가는데요, 저는 윈도우를 주로 쓸 것 같은데 자판은 어떤지, 와이파이는 전파방해 안하고 잘 잡히는지, 외국어지원은 되는지(된다면 몇개국어나) 알고 싶습니다. 그리고 제품쓰시면서 불편했던 점은 무언지도 궁금하네요. 질문이 너무 많다면 답해주실 수 있는 것이라도 해주세요. 정보가 많이 부족해서요...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s://chunchu.tistory.com BlogIcon 천추 2015.08.24 01: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자판은 이제 한글 자판이 나오고 있습니다. 전 테스트 부터 해서 영문 자판으로 썼습니다. 와이파이는 무리 없이 사용이 가능합니다.

      불편한점이라고 하면 스틱PC 보다 약간 성능이 좋은 정도입니다. 대부분 하이앤드 노트북을 쓰고 있어서 성능 부분에 대하여서는 약간 갑갑합니다. 물론 안드로이드로도 쓰고 있기 때문에 큰 문제는 없습니다.

      불편한 점이라고 하면 32GB모델이 실제 사용은 16기가 정도 사용이 가능합니다. 포멧을 하고 윈도우에 32기가로 다돌리는 것도 고려할만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