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의 연비에 관련한 이야기를 해볼 까 합니다. 어제(수요일)저녁에 부산에 다녀오느라 어제의 포스팅이 없었습니다.

   

그래서 오늘은 경차 스파크의 연비에 대하여 한마디 해보려고 합니다. 일단 전문적인 오토 블로거가 아니기 때문에 대략적인 값이라는 것입니다.  

   

제가 구입한 차는 쉐보레의 2013년식 스파크 입니다. 프리랜서로 블로그를 운영하다 보니 이동이 상당히 많았습니다.


운전 중에 찍어서 너무 흐립니다. 안전을 위해서 주행중에 사진은 그만 찍었습니다.


   

이전에 타던 차는 수동이지만 조금 오래되었고, 젊은 나이(?)에 구입 한 차이기 때문에 연비가 그다지 좋지가 않습니다. 현대 차 특유의 뻥 메타 때문에 연비는 좋아 보이지만 실제로 다니는 연비는 그다지 좋은 차는 아니었습니다.

   

경차를 구입한 가장 큰 이유는 일단 연비 때문에 구입을 했지만 경차를 타면서 느낀 것은 차를 경차로 바꾼다고 연비가 좋아지는 것 는 아니다가 결론입니다.

   

제적인 측면 특히 주유 비를 줄이기 위해서 경차를 구입하면서, 제일 잘못 결정한 것 AT를 구입한 것입니다. MT를 구입 했다면 많은 부분 고민이 없었을 것입니다. 개인적으로 보는 스파크의 엔진은 고속엔진으로 고속 RPM에서 반응이 빠르면서 6500rpm 까지도 자연스럽게 올라갈 정도로 고 RPM 엔진입니다. 



첫 번째 오일은 일단 지크로 갈았습니다. 다음에는 100% 합성유로 바꿀 계획입니다.



굳이 느낌을 말씀드리자면 선박 용 고속 경 디젤 엔진과 같은 느낌입니다. 

   

스파크는 미션을 자동이 아니고 매뉴얼 미션을 선택을 했었다면 경차의 연비와 스포츠 드라이빙을 모두 만족하는 경차가 되었을 것 같습니다.

   

하지만 AT 미션의 스파크를 구입하고 저는 두 가지 방법으로 운전을 합니다. 하나는 연비를 고려한 운전 방식이고 다른 하나는 연비를 고려하지 않고 일상적인 운전 방식으로의 운전 방식입니다.

   

일단 연비를 고려한 운전이라고 하여도 자동차 전용 도로의 경우 70~80 km/h, 고속도로에서는 80~ 90 km/h 정도의 속도를 내고 운전을 합니다. 이 경우는 약 16~ 17km/L 의 연비가 나온다는 것입니다.

   

처음으로 고속도로에서 연비 운전을 하다

   

연비운전을 생각하고 운전을 한 것은 아니었습니다. 새벽시간에 운전을 하고 부산으로 중부내륙 고속도로를 달렸기 때문에 두 번째 가보는 길이었기 때문에 일단 고속보다는 저속으로 운전을 하는 것이 좋다는 판단과 가족과 같이한 이동이었기 살살 달린다는 생각으로 달인 것이었습니다.


휴게소에 도착해서 한 컷 찍었는데 피곤 해서 손이 조금 흔들렸습니다. 트립 컴퓨터의 합산거리가 600Km 정도입니다. 최고로 나올때는 620km가 나왔습니다.

   

결국 2차로를 유지하면서 80~90km/h 정도로 대부분의 시간을 운전을 했습니다. 4명이 탄 경차의 연비가 거의 17.5km/l의 연비가 나왔습니다. 부산에서 약간의 시내 주행을 하고 연비 주유를 하면서 주유 연비를 계산하니 16km/l 정도의 연비였습니다.

   

상당히 우수한 연비라고 할 수 있습니다.

   

물론 올라오는 길에는 제가 컨설팅을 해드리는 곳에서 회의가 있어서 회의시간을 맞추느라 연비 운행보다는 일단 빠르게 서울로 올라오는 것을 목적으로 운전을 하니 연비가 11~12km/l로 엄청나가 낮아졌습니다. ㅠ.ㅠ

   

연비의 계산은 이단 Trip 의 거리와 값과 주유비용과 주행거리를 계산하여 산정한 것입니다.

   

경차는 연비를 고려한 운전 습관이 꼭 필요하다!!

   

연비를 고려하지 않은 제 운전 습관과 광폭 타이어의 합작으로 나오는 연비는 고속도로 13km/L, 시내주행 9.5km/L 정도의 연비가 나옵니다. 연비 운전을 할 때는 광폭타이어의 연비 감소 효과도 덜한 것 같습니다.

   

특히 미팅 시간을 맞추기 위하여 스파크로 급 가속에서 6000RPM 이상으로 운전을 하는 등 정말 연비를 고려하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

   

브랜드에서 제시하는 연비와는 많은 차이가 나며 일반적인 구형 소형차 정도의 연비가 나옵니다.

   

결국 연비를 결정 짓은 것은 자동차의 성능이라기 보다는 개인적인 운전 습관이라는 것이 제가 내린 결론입니다.

   

경차의 연비에 대한 생각 결론

   

개인적으로 이동을 위한 자원은 개인적으로는 다 써버린 사람 중에 하나라고 봅니다. 이제 까지 계산해본 제 운전 거리는 160만Km 정도를 운전을 한 것 같습니다.

   



물론 140만 Km(운행 했던 차량들의 적산 거리의 합이기 때문에 거의 정확합니다.)는 제가 전에 의류 관련 일을 하면서 지방을 매일 이동하면서 운전한 거리입니다.

   

개인적으로 업무 이외에 운전 거리는 20만Km 정도로 그리 많지는 않습니다.

   

그 동안 돌아보면 연비를 위한 운전은 거의 하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 업무용으로 제공되거나 구입했던 디젤차의 경우 기본적으로 고 연비와 저렴한 기름값 때문에 고속 도로에서는 과속 페달을 끝까지 밝고 운전을 했었고, 개인적으로 타던 승용차의 경우도 연비와는 거리가 먼 튜닝 등으로 기름을 낭비했었습니다.

   

그 당시에는 다음 승용차는 전기차로 생각을 했었는데 아직도 상용 전기차는 일반인 들이 구입하여 운행하기는 거의 불가능한 것 같습니다.

 

사실 경차를 타면 당연히 연비나 기름 값이 많이 줄어 들 것으로 생각을 했습니다. 하지만 결론은 운전 습관이 함께 바뀌어야 연비를 절약하는 운전이 가능하다고 생각이 바뀌게 되었습니다.


이 남자가 윈도우8(window8) PC를 이용하는 방법 - 클라우드 컴퓨팅

아이패드와 클라우드 컴퓨팅으로만 일을 한 토요일

애플의 타임 캡슐을 구입하다. [3] 외부 접속

블로그 협업을 위한 OneNote(원노트) 웹 앱과 스카이 드라이브

블로그 운영 잘하는 법 네이버 오픈 캐스트를 이용하자

애플의 클라우드 서비스 iCloud 훌륭하지만 업무용은 아니다.

클라우드 서비스 알고 쓰자[5] 애플의 클라우드 서비스 iCloud

클라우드 컴퓨팅으로 더욱 강력해진 OneNote 아이패드 어플 추천


블로그 이미지

천추

IT 이야기를 중심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쉐보레의 스파크를 타고 간 두 번째 장거리 여행.


이 글은 경주에서 초안을 잡고 정리해서 '올린다. 올린다!' 하다가 이제 서야 올리게 되고 있습니다. 



경차 스파크로 떠난 경주에 경주 브랜드 공연 미소2를 보려 갔다가 당일로 올라가려고 했지만, 갑자기 부산에 일이 생겨서 부산에 들렸다 올라가려고 1박을 하게 되었습니다.


스파크의 공식 17Km/L의 연비지만 개인적으로 14Km/L 정도로 전국을 돌아다니기에는 매우 좋은 조건인 것같습니다. 



MISO II, 경주 브랜드 공연, 경주 정동극장, 경주여행, 경차 스파크, 경차로 간 장거리 운행, 경차연비, 미소2-신국의 땅, 새차는 경차, 스파크, 스파크 연비, 장거리 여행이번 여행의 목적인 MISO II 공연장 앞입니다.



기존에 타던 아반떼(초창기 모델입니다)의 경우 워낙 오래 탔기 때문에 연비가 고속도로를 달려도 10Km/L 정도의 극악의 연비이고 튜닝을 이것저것을 하여서 과속과 난폭 운전을 많이 했던 차였습니다.



MISO II, 경주 브랜드 공연, 경주 정동극장, 경주여행, 경차 스파크, 경차로 간 장거리 운행, 경차연비, 미소2-신국의 땅, 새차는 경차, 스파크, 스파크 연비, 장거리 여행


MISO II, 경주 브랜드 공연, 경주 정동극장, 경주여행, 경차 스파크, 경차로 간 장거리 운행, 경차연비, 미소2-신국의 땅, 새차는 경차, 스파크, 스파크 연비, 장거리 여행


MISO II, 경주 브랜드 공연, 경주 정동극장, 경주여행, 경차 스파크, 경차로 간 장거리 운행, 경차연비, 미소2-신국의 땅, 새차는 경차, 스파크, 스파크 연비, 장거리 여행정말 환상적인 공연이있습니다.


MISO II, 경주 브랜드 공연, 경주 정동극장, 경주여행, 경차 스파크, 경차로 간 장거리 운행, 경차연비, 미소2-신국의 땅, 새차는 경차, 스파크, 스파크 연비, 장거리 여행경주에서 본 미소 2 의 출연자들이 커튼 콜로 사진을 같이 찍어 주고 들어가는 모습입니다.



경차의 장점은 연비라고 하는데 개인적으로  AT차량을 구입한 것을 조금 후회하고 있습니다. MT차량의 경우 확실히 연비의 효과를 볼 수 있을 것 같았는데 순간의 선택이 많은 후회를 하게 됩니다. 



MISO II, 경주 브랜드 공연, 경주 정동극장, 경주여행, 경차 스파크, 경차로 간 장거리 운행, 경차연비, 미소2-신국의 땅, 새차는 경차, 스파크, 스파크 연비, 장거리 여행사진으로 보면 청색이 제일 멋있는데 실제로 보면 별로인 것 같습니다.



'스파크의 경우 경차여서 출력이 많이 떨어지기 때문에 그냥 오토가 났다(?)는 무책임한 정보'를 가지고 오토미션을 구입하였는데, 막상 주행을 하다 보면 연비에 연연하지는 않는 것 같습니다.


일반적으로 경차의 경우 탄력이나 속도가 부족하다는 편견을 가지고 있는데 막상 두 번째 장거리 여행을 해보니 전혀 그렇지 않습니다. 고속의 경우 140Km/h까지도 금방 올라가고 가속의 경우도 답답하다는 느낌은 없었습니다. 정확한 속도계인 스파크이기 때문에 이전 현대차(아반떼) 기준이라면 150km/h 정도의 속도입니다. 



MISO II, 경주 브랜드 공연, 경주 정동극장, 경주여행, 경차 스파크, 경차로 간 장거리 운행, 경차연비, 미소2-신국의 땅, 새차는 경차, 스파크, 스파크 연비, 장거리 여행역광 이어서 조금 어둡습니다.



* 흔히 "뻥매타"라는 속도가 더나오는 속도계의 경우 과속 방지 기능이 정말 대단합니다. 고객을 단순히 속이는 것이 아닙니다. 바이크의 경우 혼다의 차량들이 정말 과도한 "뻥매타" 15km/h이상이면 조금 문제가 될 수도 있습니다. 



서울에서 경주 까지의 코스의 경우 거의 10Km 당 한 번씩 과속감시 카메라가 있는 듯한 느낌이었습니다. 예전처럼 크게 속도를 낼만한 곳은 없는 것 같습니다. 


평균 속도를 100km/h 정도로 운행을 했기 때문에 아직 1500km 정도의 주행거리로 트립 컴퓨터 상에서의 연비는 15~6Km/L 정도로 계산이 되지만 전체적인 주행을 끝나고 계산을 해보니 14Km/L 조금 넘는 것 같습니다.  


제가 고속도로를 한창 많이 달리던 15년 정도 전에는 서울에서 부산 까지 과속단속기가 3대 정도 있었던 것 같습니다. 항상 160~180Km/h 정도로 달리던 시절이지만 과속 단속에 걸린 적은 거의 없었던 것 같습니다.



MISO II, 경주 브랜드 공연, 경주 정동극장, 경주여행, 경차 스파크, 경차로 간 장거리 운행, 경차연비, 미소2-신국의 땅, 새차는 경차, 스파크, 스파크 연비, 장거리 여행경주 안압지 앞입니다.



스파크로한 두 번째 장거리 여행은 비교적 좋은 날씨와 기온 그리고 한낮에 출발을 했기 때문에 무난한 여행이었습니다. 또한 당일 여행이 1박 2일로 길어지면서 휴식도 충분히 취한 여행이었기 때문에 매우 즐거운 여행이었습니다.


방학이라고 달라 붙어서 떨어지지 않았던 딸들을 두고 아내와 단둘이 하는 여행이어서 더욱 연비가(옆에서 아내가 '더욱 연비' 라는 글에 빵 터져 버렸습니다. 더 좋았다고 쓰는 줄 알았나 봅니다) 좋았습니다. 


스파크의 경우 5인용으로 세팅이 되어있지만 4인이 정도에 적당한 승용차입니다. 원래는 혼자서 타는 경우가 많은 업무용으로 구입을 했는데 적산 거리의 거의 2/3이상은 이동 중에 아내가 옆에 타고 있는 것 같습니다. 


일단 이번 여행은 오일을 지크 XQ로 갈고 타고 있습니다. 다음에는 100% 합성오일을 넣으려고 합니다. 튜닝 부분은 고민이 많이 되고 있습니다. 


제가 두번째 차를 구입을 할 때는 상용차의 성능이 그렇게 좋다고 할 수는 없던 때입니다. 그래서 약간의 튜닝이 필요하였지만 요즘은 차들이 매우 잘 나오기 때문에 튜닝에 대한 큰 욕구는 발생하지 않고 있습니다. 



첨성대 입구였습니다.



일단 100% 함성오일 사용과 점화플러그의 경우는 이리듐 플러그로 교환을 하려고 합니다. 


연비의 개선에는 일단 두가지는 경험상 확실한 효과가 있기 때문입니다. 흡기 쪽도 효과를 보기는 했지만 일단 조금 더 정보를 모으려고 합니다. 그리고 서스팬션은 가격이 너무나 올랐기 때문에 포기를 하려고 합니다.


포스팅에 대한 지원은 전혀 없다는 것을 알려드리고, 이래저래 새 차를 구입하면서 도움을 많이 받아서 약간 노출을 하고 있는 이미지입니다. 


그리고 보니 오일 교환과 선팅 A/S에 대하 포스팅을 쓸 기회를 잃어버린 것 같습니다. 기회가 되면 꼭 한번 다루겠습니다.



원도우 8 태블릿이 실패 할 수 밖에 없는 이유는 해상도!

우리집 TV는 구글(goodle)TV LG U+ TV G

클라우드 서비스 알고 쓰자 -[2] SKT에서 제공하는 서비스 T Cloud

주얼리 전문가를 키우는 주얼리 전문 학교 소개

윈도우8 태블릿 가능성과 실망감의 공존 태블릿을 노트북의 진화(?)

'미소2-신국의 땅, 신라'와 함께한 경주여행

원도우 8 태블릿이 실패 할 수 밖에 없는 이유는 해상도!

아이패드 어플 추천 클라우드 방식의 플래시 브라우저 [퍼핀 브라우저]




블로그 이미지

천추

IT 이야기를 중심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