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북 디자인'에 해당되는 글 1건

새로운 맥북 12인치에 대한 리뷰입니다. 제 4번째 맥으로 이번에는 첫번째 리뷰로 디자인에 대하여 한번 정리를 해보려고 합니다.

   

맥의 쓰는 이유 중 상당 부분이 디자인에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IT 기기의 매우 중요한 부분을 디자인에 두고 있습니다. 물론 성능은 기본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사실 새로운 맥북 12인치는 이번 연도에 구매 대상이 아니였습니다. 윈도우 노트북으로는 동일한 성능과 사양의 삼성 노트북 9 2015 Edition이 있고 맥북도 맥북 프로 레티나 15인치 CTO 모델을 가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굳이 추가적인 구매의 필요성이 없는 상태였다는 것입니다.

   

   

디자인이 모든 것을 말한다 새로운 맥북 12인치

쓰고 싶어지는 노트북이라는 것이 일단 답입니다. 함께 일을 하는 지인도 새로운 맥북 12인치를 본후의 맥에 대한 구매를 고려 할 정도로 디자인이 뛰어 납니다.

 

   

 


   

너무나 멋진 디자인 조금은 떨어지는 편의성

   

나무랄데 없는 디자인이지만 약간의 불편함은 있습니다. 모니터의 사이즈는 이전에 비슷한 사이즈의 노트북을 썼기 때문에 그다지 문제가 되지 않지만 많은 글을 쓰는 제 입장에서는 오른쪽 손 목 부위가 상당히 불편합니다.


   

맥의 고질적인 문제점으로 트랙패드의 사이즈 때문에 키보드가 상당히 불편합니다. 손가락이 긴 서구인들이라면 모를까 장시간 작업을 하면 손이 얼얼합니다.

 

   

익숙해지면 어떨지 모르겠지만 있단 일반적인 키보드의 키감의 1/3 정도로 누르는 느낌이 적습니다. 덕분에 키보드의 요철이 거의 없이 아래판에 붙어 있는 느낌입니다.

   


새로운 맥북과 아이폰 6플러스의 두께 비교 입니다. 최고로 두꺼운 부분이 아이폰 6 플러스와 두께를 비교해도 될 정도로 얇습니다.

 

이동성은 삼성 노트북 9 2015 Edition 처럼  최고라고 할 수 있습니다.

   

새로운 맥북 12인치는 디자인 때문에 구매를 한 것이기 때문에 디자인으로 시작해서 디자인으로 끝을 보는 기기라고 할 수 있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천추

IT 이야기를 중심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