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의 발행과 공개 그리고 퍼블리싱작업의 중요성에 대하여 한번 말씀을 드리려고 합니다.

   

최근에 국내 대기업의 S사 계열사의 브랜드 블로그의 디자인 코딩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전체적인 디자인은 제가 한 것이 아니고 티에디션의 디자인 작업과 블로그 디자인을 적용하는 코딩 작업을 하고 있는 것입니다.

 

어느 정도 시간이 지난 블로그이지만 현재는 규모에 나 콘텐츠 내용에 비하여 방문자수가 조금 적은 블로그 입니다. 이유는 일단 전문적인 블로그 관리 직원이 없고 부서에서 진행하는 것도 그렇고 많은 팀 블로거가 활동을 하고 있다는 것도 이유 겠지만 발행을 하지 않고 공개만으로 블로그 운영을 하고 있었습니다.

   

물론 대기업의 블로그이고 굳이 많은 방문자에 대한 마케팅 효과 등의 비중이 적을 수는 있지만 온라인 상에서 블로그나 홈페이지를 운영하는 이유는 브랜드의 이야기를 널리 알리는 것도 목적 중에 하나이기 때문에 조금이라고 더 많은 사람에게 보여줄 수 있으면 금상첨화라고 할 수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분석한 결과는 모든 글이 공개만 해두고 발행을 하지 않았다는 것입니다. 티스토리 블로그에서 공개와 발행은 거의 비슷하지만 미묘한 차이가 있습니다.


블로그 API로 글을 보내는 것만이 퍼블리싱이 아닙니다. 이후 티스토리 에디션에서 여러 작업이 이루어 집니다.


   

티스토리 블로그에서 공개 글은 말 그대로 기본적인 글이기 때문에 블로그로서 공개가 된다는 것입니다.

   

티스토리 블로그나 설치 형 블로그의 발행은 메타 블로그나 메사 사이트에 자신의 글을 송고하는 역할을 하는 것입니다. 물론 국내 최대의 메타 블로그인 다음 뷰가 서비스를 종료한 후에 발행에 의미가 없다고 하는 분들도 있지만 아직도 규모가 작은 메타 블로그 등은 많이 있고 최근에는 웹 상에 글을 볼 수 있는 수단이 스마트 폰으로 늘어나고 브라우저에서 다양한 앱이나 어플리케이션 등으로 블로그나 웹 문서를 볼 수 있다는 것입니다.

 



   

오늘 문제를 제기하는 블로그는 사실 발행을 하지 않더라도 수동으로 메타 블로그에서 검색으로 끌고 갈 수 있는 정도의 블로그이지만 일반적으로 개인이 운영하는 블로그라면 발행을 하지 않으면 상당히 불이익이 있을 수 있습니다.

   

   

발행과 퍼블리싱 작업

   

일단 발행을 하는 것은 단순히 블로그를 다른 사람이 볼 수 있게 하는 것만 있는 것이 아닙니다.

   

그래서 개인적으로 블로그 글을 발행하는 일련의 과정을 퍼블리싱 작업이라는 말로 업무화 하여 블로그를 하고 있습니다. 개인 블로그인 "천추의 IT 이야기"가 내용이나 컨텐츠에 비하여 더 많은 방문자가 있어 보이고 공감을 해주시는 이유 중 하나가 "퍼블리싱 작업" 이라고 설명 드리는 일련의 작업 들 때문입니다.

   

퍼블리싱 작업을 일반적인 검색 체적화와는 다른 작업이라고 하고 있습니다. 물론 검색을 최적화 하기 위한 키워드의 사용은 저도 하고 있습니다. 물론 그 키워드 작업은 퍼블리싱의 첫 단계인 글을 쓸 때 이미 키워드를 염두에 두기 때문입니다.


어찌 보면 퍼블리싱 작업은 웹 최적화 작업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미지에 대체 값을 넣고, 부제목 등을 활용하여 블로그에 대한 내용을 간략하게 알 수 있게 하며, 인용구를 넣어서 도선적인 블로그가 아닌 것으로 보이게 하고, 이동 할 수 있는 링크를 추가하여 확산 성이 있는 블로그로 보이게 하는 것입니다.

   

퍼블리싱 작업의 전제에는 좋은 글을 쓴다는 조건이 있지만 이러한 조건을 충족시키고 운영되는 블로그와 그렇지 않은 블로그에는 차이가 생기기 마련입니다.

   

결국 저의 허세가 가득하고, 두서가 없으면 오타도 많은 블로그가 마치 거대 블로그로 인식을 해주시는 분들이 있는 것과 같은 이치입니다. 결과적으로 제 블로그로 인하여 제가 하는 일인 블로그 운영이나 블로그 디자인 등의 업무를 수주 할 수 있는 마케팅 효과까지 나오는 것입니다.



제가 실제로 퍼블리싱 작업을 하는 창입니다. 업무를 하는 그 상태를 뒤에서 찍어서 책상이 조금 지저분하네요 ㅠ.ㅠ


   

그리고 어느 정도 시간이 지난 후에는 네이버 검색도 매우 늘어났다는 것입니다. 올 초에 네이버의 정책이 바뀌면서 많은 분들과는 다르게 네이버로 인한 유입의 증가로 30% 정도의 방문자 증가가 있었습니다.

   

즉 좋은 글과 좋은 문서를 만드는 퍼블리싱 작업은 블로그의 더욱 좋은 블로그로 만드는 것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천추

IT 이야기를 중심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